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원스 어폰 어 타임,박용우-이보영 캐스팅

최유나 기자 | 기사입력 2007/10/02 [09:56]

원스 어폰 어 타임,박용우-이보영 캐스팅

최유나 기자 | 입력 : 2007/10/02 [09:56]
▲<원스 어폰 어 타임>의 박용우와 이보영   ©플러스코리아
[플러스코리아] 일제시대 말, 실존했던 천억 원의 다이아몬드 ‘동방의 빛’을 둘러싸고 벌어지는 해방기 코믹활극<원스 어폰 어 타임>(제공:㈜아이엠픽쳐스/제작:㈜윈엔터테인먼트/감독:정용기) 에 박용우, 이보영이 캐스팅 되었다.

매력남 박용우, 경성 최고의 사기꾼으로 변신!!

<혈의 누>, <달콤, 살벌한
연인>에 이어 최근 개봉한 <지금 사랑하는 사람과 살고 있습니까>까지 매 작품마다 다양한 연기를 선보이고 있는 박용우는 연기변신이 가장 기대되는 배우로 손꼽혀 왔다.
 
그런 그가 영화 <원스 어폰 어 타임>에서 당대 최고의 사기꾼으로 다시 한번 변신한다. 박용우가 맡은 ‘봉구’ 캐릭터는 젠틀한 귀공자처럼 보이지만 돈이 되는 것이라면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고 손에 넣고야 마는 천부적인 사기꾼으로 조선 최고의 다이아몬드인 ‘동방의 빛’을 차지하기 위해 지상 최대의 작전을 펼친다.
 
이를 위해 박용우는 크랭크인 전부터 마술연습과 액션 트레이닝을 받고 있다. 여심을 사로잡기 위한 고난이도의 마술연습과 강도 높은 액션 훈련 때문에 몸은 힘들어도 ‘다재 다능한 봉구 캐릭터를 소화해내기 위해서라면 이 정도쯤은 거뜬하다’며 남다른 각오로 촬영 준비에 임하고 있다.

청순미인 이보영, 섹시하고 도발적인 캐릭터로 180도 연기 변신!!

영화 <
비열한 거리>에서 ‘조인성의 여인’으로 뭇 남성 팬들의 가슴을 설레게 했던 이보영은 <원스 어폰 어 타임>에서는 낮에는 봉구의 사랑을 한 몸에 받는 재즈가수로, 밤에는 경성 최고의 도적 ‘해당화’로 분해 섹시하고 도발적인 이중적인 매력을 펼쳐 보일 예정이다.
 
뿐만 아니라 봉구가 노리는 동방의 빛을 탈취하기 위해 운명적인 대결을 벌이며 파워풀한 액션 연기도 보여줄 것이라고 한다. 이보영 역시 매일 두 시간씩 재즈보컬 트레이닝과 더불어 생애 최초의 액션 연기에 도전하기 위해 하루도 빠짐없이 무술 훈련을 받고 있다.

전설 속 3천 캐럿 다이아몬드 ‘동방의 빛’을 찾아라!

영화 <원스 어폰 어 타임>는 소설 ‘천 년의 빛’을 통해 널리 알려진 실존했던 석굴암의 보석을 모티브로 한 영화로 천억 원의 다이아몬드 ‘동방의 빛’을 찾기 위해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해방기 코믹 활극이다. 박용우와 이보영의 만남으로 화제를 모으고 있는 영화 <원스 어폰 어 타임>, 오는 10월 초 크랭크인하여 내년 구정에 개봉할 예정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장흥 물축제, ‘무더위 정조준’ 9일 간의 대장정 시작
1/23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