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영상 리스트

태조가 황제로 등극하고 국호를 조선으로 정한 기록, '한국사 조작했다'
한문을 모르는 사람이 많은 점을 이용, 조작 왜곡 날조해
소산 칼럼니스트

[홍익 통일 역사=플러스코리아타임즈 소산] 역사교육(歷史敎育)은 과거의 기록을 바탕으로 현재와 미래에 접목하는 거울이다. 동시대를 살면서 자신의 뿌리를 거울을 보듯 알아야 하고 세계 인류사적 진행과정을 밝히 알아 자부심과 자긍심을 가지고 웅지를 펼치는데 그 목적이 있다. 역사는 학문의 총체적 진리서와 마찬가지다. 역사를 가르치고 논함에 있어 어린아이들이 조잘 거리듯, 천문 · 지리 · 사서와 실록 · 유물과 유적 · 고고학과 인류학...등 모든 학문을 바탕으로 토론하여 어린이들도 이해하고 재미있게 배울정도의 교육이 이루어 져야 한다.

 

▲ 대조선을 상징하는 일월곤륜도, 일월오봉도, 일월오악도는 '태산(동악), 화산(서악), 형산(남악), 항산(북악), 숭산(중악)' 등 다섯개의 산을 상징 함. 일(日)과 월(月)은 명(明)을 상징해 명조선(明朝鮮) 등으로 호칭했다.  오악 오봉 곤륜이 어디에 위치하고 있는지 아래 지도를 참조바랍니다.   © 소산

 

그러나 대한민국은 일제와 외세들이 만들어 놓은 조선사(조선왕조실록도 위변조 교열 등 해놓았음) · 명사와 명실록(조선왕조실록에서 대륙적인 부분을 떼내어 명사 청사 명실록 청실록으로 만들어 놓았음) · 청사와 청실록 · 25사... 등 수많은 가짜사서를 가지고 역사교육을 하고 있다. 그래서 한국사로 역사교육을 암기식과 주입식으로 교육하고 있다.

 

교과서의 지식들을 암기하고 제도를 외우고, 유물을 외우기만 하는 일은 역사교육의 목적과는 거리가 멀다. 그런데도 무조건 암기하고 배운 걸 바탕으로 논문 등을 써서 학사 · 석사 · 박사 학위를 주고 있다. 이게 대한민국의 역사교육의 문제점이다. 더욱이 조선왕조실록이 워낙 방대(아파트 39층 높이)하기 때문에 일제와 매혼노들이 미처 완벽하게 위변조하지 못한게 많이 있다. 그래서 역사의 진실이 드러나게 되었다. 아래 조선왕조실록 원문과 국사편찬위원회에서 조작 왜곡 날조한 사실을 살핍니다.

 

1. 조선왕조실록: 태조실록 1권, 태조 1년 7월 18일 정유 2번째기사(태조 리성계에게 황제로 등극을 주청한 기록)


切念軍國之務, 不可一日無統, 擇於宗親, 無有可當輿望者, 惟門下侍中李  【太祖舊諱。】 澤被生靈, 功在社稷, 中外之心, 夙皆歸附。 於是一國大小臣僚閑良耆老軍民等咸願推戴, 令知密直司事趙胖, 前赴朝廷奏達, 伏乞照驗, 煩爲聞奏。 俯從輿意, 以安一國之民。

 

*원문해석: 간절히 생각하옵건대, 군정(軍政)과 국정(國政)의 사무는 하루라도 통솔(統率)이 없어서는 안 될 것이므로, 종친(宗親) 중에서 가려 뽑아 보니 세상의 인망(人望)에 당할 만한 사람이 없었습니다. 오직 문하시중(門下侍中) 리성계(李成桂)는 살아있는 생명들에게 혜택을 주었으며, 공로는 사직(社稷)에 있어서, 중심과 밖 즉 조정과 백성의 마음이 일찍부터 모두 진심으로 붙좇았으므로, 이제 온 나라의 대소신료(大小臣僚)와 한량(閑良)·기로(耆老)·군민(軍民)들이 모두 (황제의 지위를) 받들기를 원하여, 지밀직부사(知密直司事) 조반(趙胖)으로 하여금 앞서 조정(朝廷)에 가서 주달(奏達)하게 하오니 삼가 바라옵건대, 번거롭게 아뢰옴을 밝게 살펴서 여러 사람의 뜻을 굽어 따라서, 한 나라의 백성을 편안하게 하소서.

 

*국사편찬위원회에서 원문을 해석하면서 조작 왜곡 날조한 내용 핵심:

대소신료가 태조의 등극을 알리기 위해 명나라의 예부에 사신을 보내자고 청하다.

 

**원문에 명나라 예부가 어디에 나오는가? 명국(明國)도 없고 명(明)도 없고 상국(上國)도 없다는 사실이다.

 

2. 조선왕조실록: 태조실록 2권, 태조 1년 11월 29일 병오 첫 번째기사 (국호를 조선으로 정하는 기록)


丙午/遣藝文館學士韓尙質如京師, 以朝鮮、和寧, 請更國號。 奏曰: "陪臣趙琳回自京師, 欽齎到禮部咨。 欽奉聖旨節該: ‘高麗果能順天道合人心, 以(妥) 東夷之民, 不生邊釁, 則使命往來, 實彼國之福也。 文書到日, 國更何號, 星馳來報。’ 欽此切念小邦王氏之裔瑤, 昏迷不道, 自底於亡, 一國臣民, 推戴臣權監國事。 驚惶戰栗, 措躬無地間, 欽蒙聖慈許臣權知國事, 仍問國號, 臣與國人感喜尤切。 臣竊思惟, 有國立號, 誠非小臣所敢擅便。 謹將朝鮮、和寧等號, 聞達天聰, 伏望取自聖裁。"
 
/원문해석: (태조실록에 의거, 태조의 등극 후 진행과정에서의 국호관련 문무대신들은) 예문관 학사(藝文館學士) 한상질(韓尙質)을 대표로 경(京. 여기서 경은 태조가 계시는 곳. 옥황상제가 계시는 곳을 경이라고 했다.)에 보내어  조선(朝鮮)과 화령(和寧) 중 어느 것을 국호(國號)로 쓸 것인지를 청하게 하였다.

 

▲  경(京)이 만들어지는 과정. 경은 8천년전 옥황상제가 거처하는 곳에서 나왔다. 옥황상제를 뜻하는 문자에서 삼각형은 피라미드를 상징하고, 나머지는 하늘의 명을 받는 장소를 나타내고 있다. 조선왕조실록 원문에는 리성계가 머물고 있는 곳을 경(京) 이라고 하였다. 여기서의 경은 옥황상제와 버금가는 분, 고황제로서 연방연합의 최고통수권자가 머무른 곳을 일컫고 있음이다.     © 소산

 


아뢰기를: "배신(陪臣) 조임(趙琳)이 (예를 다하고) 경사(태조가 머무는 수창궁. 태조즉위시 수창궁을 조선의 정궁으로 삼았다가 3년 후인 1395년 중공 섬서성 서안의 한나라 미앙궁터에 경복궁을 지어 이어함)로부터 예부(禮部)에서 자문(咨文)을 받아보고 이르기를, 삼가 (황제의)성지를 받들었는데 그 내용인 즉: ‘고려에서 과연 능히 천도(天道)에 순응하고 인심에 합하여, 동이(東夷)의 백성을 편안하게 하고 변방의 흔단(釁端)을 발생시키지 않는다면, 사절(使節)이 왕래하게 될 것이니, 실로 나라의 복이다. 문서가 도착하는 날에 나라는 어떤 칭호를 고칠 것인가를 빨리 달려와서 보고할 것이다.’ 하였습니다. 삼가 간절히 생각하옵건대, 소방(小邦)은 왕씨(王氏)의 후손인 요(瑤)가 혼미(昏迷)하여 도리에 어긋나서 스스로 멸망하는 데 이르게 되니, 온 나라의 신민들이 신(한상질)을 선택하여 임시로 국사를 보게 하였으므로 놀라고 두려워서 몸둘 곳이 없었습니다. 요사이 황제께서 신에게 권지국사를 허가하시고 이내 국호를 묻게 되시니, 신은 나라 사람과 함께 감격하여 기쁨이 더욱 간절합니다. 신이 가만히 생각하옵건대, 나라를 차지하고 국호(國號)를 세우는 것은 진실로 소신(小臣)이 감히 마음대로 할 수가 없는 일입니다. 조선(朝鮮)과 화령(和寧. 태조 출생지로 함경도 회령부) 등의 칭호로써 명성이 하늘의 뜻에 달하옵고(聞達天聰), 엎드려 바라오니 삼가 황제께서 선택하시어 어새(御璽)로 승인해 주심을 바라옵니다."


*국역에서 조작 왜곡 날조한 내용: 

 예문관 학사(藝文館學士) 한상질(韓尙質)을 보내어 중국 남경에 가서 조선(朝鮮)과 화령(和寧)으로써 국호(國號)를 고치기를 청하게 하였다. 주문(奏文)은 이러하였다. 주문(奏文)은 이러하였다.


"배신(陪臣) 조임(趙琳)이 중국 서울로부터 돌아와서 삼가 예부(禮部)의 자문(咨文)을 가지고 왔는데, 그 자문에, ‘삼가 황제의 칙지를 받들었는데 그 내용에, 이번 고려에서 과연 능히 천도(天道)에 순응하고 인심에 합하여, 동이(東夷)의 백성을 편안하게 하고 변방의 흔단(釁端)을 발생시키지 않는다면, 사절(使節)이 왕래하게 될 것이니, 실로 그 나라의 복이다. 문서가 도착하는 날에 나라는 어떤 칭호를 쓸 것인가를 빨리 달려와서 보고할 것이다.’ 하였습니다.


삼가 간절히 생각하옵건대, 소방(小邦)은 왕씨(王氏)의 후손인 요(瑤창왕)가 혼미(昏迷)하여 도리에 어긋나서 스스로 멸망하는 데 이르게 되니, 온 나라의 신민들이 신을 추대하여 임시로 국사를 보게 하였으므로 놀라고 두려워서 몸둘 곳이 없었습니다. 요사이 황제께서도 신에게 권지국사(權知國事)를 허가하시고 이내 국호(國號)를 묻게 되시니, 신은 나라 사람과 함께 감격하여 기쁨이 더욱 간절합니다. 신이 가만히 생각하옵건대, 나라를 차지하고 국호(國號)를 세우는 것은 진실로 소신(小臣)이 감히 마음대로 할 수가 없는 일입니다. 조선(朝鮮)과 화령(和寧) 등의 칭호로써 천총(天聰)에 주달(奏達)하오니, 삼가 황제께서 재가(裁可)해 주심을 바라옵니다.

"

** 원문에 중국 남경, 중국 서울이 어디에 나오는가? 어새로 승인해 달라고 했지, 주달하여 재가를 청하는 원문기록이 어디에 있는가?


이처럼 어느 나라의 간섭도 없이 조선의 태조 리성계는 황제로 등극했으며, 국호를 조선으로 정했다는 사실이다. 그러나 식민반도사관자들은 원문에도 없는 기록을 한국사에 ‘이성계가 명나라로부터 왕의 첩지를 받고 등극했고, 국호는 명나라에서 조선으로 정해 주었다’ 로 조작 왜곡 날조하여 우리 학생들과 국민에게 가르치며 혹세무민(惑世誣民)화 하고 있다. 그래서 우리 학생들의 사이에선 헬조선(지옥(Hell) 조선(朝鮮))이 난무하고 있다. 자신의 뿌리도 잘 모르고 있다. 이는 식민반도사관자들이 현 남북의 땅에 모든 역사를 조작 날조하여 놓고 식민노예근성자로 만들려는 저의가 아니겠는가?

▲ 오악, 오봉, 곤륜의 위치를 나타내주는 지도     © 소산

기사원문보기 

역사 롤러코스트
대조선학회31차포럼, 김순진 '우리겨레 시원, 개천절의 진실!'
우리겨레 시원, 개천절의 진실! -특별강의 요약 자료 ... / 김일미 기자
대조선역사학회 30차포럼, 조홍근교수 '세계 문자의 기원은 우리 글'
 [홍익/통일/역사=플러스코리아김일미기자]위대하고찬 ... / 김일미 기자
29차 대조선특강, 한조선교수 '왜 하늘의 자손인가, 대조선은 제국인가 속국인가'
太祖 李成桂 1392年 大朝鮮 開國 -강단사학계 국역에서의 ... / 임진미 편집기자
29차 대조선역사포럼, 유우찬교수-한조선교수 특강 '한국사의 쟁점'
1). 한국사의 결론 ●1. 한국사는 역사의 원칙과 기본을 ... / 임진미 기자
대조선 특강 "중국장성은 조선의 만리장성이다"
 [홍익/통일/역사=플러스코리아타임즈김일미기자]193 ... / 김일미 기자
대조선역사특강 지명선 선생 "대조선은 동물의 왕국이었다"
지구조선사연구회 지명선 회장의 “대조선은 동물의 왕국이 ... / 이성민 기자
대조선특강, '3000여 번국과 1만척 군함 보유한 대제국'
 [홍익/통일/역사=플러스코리아김일미기자]1938년도일 ... / 김일미 기자
이재봉교수 "국민적 여망 절실, 남북상호간 존중하지 않는 통일은 위험"
아무리 좋은 통일방안이라도 상대를 존중하지 않은 통일은 ... / 이성민 기자
[홍익인간 7만년 역사-1] 마고할미에서 단군까지의 역사
[역사=플러스코리아]조홍근 역사칼럼= 우리 한국의 역사는 ... / 조홍근 역사칼럼
줌인 코리아
영국 텔레그래프 "러시아, 북한 국경으로 군사장비 배치"
"북·미 유럽서 극비 협의 나선다"북 핵미사일 및 양국관계 논할 듯
랜섬웨어 공격 ‘빨간불’…미래부, 사이버위기 경보 단계 ‘주의’로 상향 정부
미, 북 미사일 위협 대응…미사일방어체제 지침 책정 새로 착수 하이텐 사령관
북, 미국의 시리아공격에 국방력 강화해 나갈 것
박근혜 구속, 향후 사법처리 과정은 어떻게
박 前대통령 구속…슬픈 대한민국 역사
美 전 중앙정보국 국장 “북 핵 EMP 공격땐 미국인 90% 사망”
북, 선제타격 움직임 보이며 선제 핵강타로 초토화
시사남북통일칼럼

더보기

미국협박 지속되면 북이 곧 대륙간탄도미사일 쏠 듯
남북대화라도 신속하게 추진하여 긴장을 완화한다면...
'북 여성종업원 12명 사건 진상조사 및 김련희씨를 송환하라!'
정부의 입장대로 12명이 자의에 의해서 남으로 온 것이라면...
북, 트럼프의 대북정책은 양키식 오만과 편견의 극치
노동신문은 ‘미국의 대조선적대시정책-최대의 압박과 관여...
박지원 “지금은 문재인의 시간...태풍은 짧아”
“남북관계, 文 성급한 대북유화책은 문제”
당 대표직 사퇴 후 계속 현안을 자신의 페북에서 말한 박 ...
中관영매체 "미국·한국 군대 38선 넘어 침략 땐 즉시 군사개입"
[플러스코리아타임즈= 윤진성 기자]도널드 트럼프 미...
美 전 중앙정보국 국장 “북 핵 EMP 공격땐 미국인 90% 사망”
미국의 전 중앙정보국 국장이 '북한의 핵 공격으로 미국인...
헤커박사, 북미 핵전쟁 우려 심각, 북미대화 절실
어떤 형태의 잠재적 핵 재앙도 발생하지 않도록 해야...
로버트 칼린 북한과 대화를 통한 문제해결을 강력히 주장
로버트 칼린은 제2조선 전쟁은 동북아시아를 산산조각 낼 ...
미 하원의원들 "대북 군사적 행동은 최후의 수단"이라지만...
그렇다고 대화도 안니고 뭐하자는 건지?!...
헤커박사, 북미 핵전쟁 우려 심각, 북미대화 절실
어떤 형태의 잠재적 핵 재앙도 발생하지 않도록 해야...
플코 쉼터
[경정 시] 정답과 오답
네 삶 바꾸기도 어려우니 타인 삶 바꾸려 마라 네 삶 ... / 暻井 시인.
[박종규 단편소설] 잃어버린 이야기 1회
 <박종규단편소설>잃어버린이야기1회  “그 ... / 박종규 소설가
하늘이 맺어준 사랑
당신을 만나지 말 걸 그랬나 봅니다 당신을 사랑하지 말 ... / 이복재 시인
도시의 밤
도시의 밤   /김기수 도시는, 불빛이 있는 ... / 김기수 시인
쭉정이
      고현자 텅 빈 적막이 방바닥 ... / 고현자 시인
속세의 하루치
속세의 하루치   콩나물 가닥에 전대 추 ... / 김기수 시인
첫 사랑
내 가슴엔 아직 소녀이지 앳되고 앙증맞은 풋사과 같고 ... / 강욱규 시인
내 어머니
휑해진 밭이랑 까치발 들고 키 재기하던 수숫대 알맹는 어 ... / 고현자 시인
뉴스레터 신청
[홍익인간 7만년- 128] 단군조선(檀君朝鮮) 연대기 81
제12대 아한(阿漢) 천왕(天王)의 역사,[하(夏)나라의 망조(亡兆)가 무르익다] / 천산태백 역사전문위원
반국가단체 고문조작 '5공 아람회사건', 국가범죄 청산을 요구한다
/ 박해전
고용부, 내년 청년친화강소기업 1106곳 선정 발표
/ 윤진성 기자
대조선사, 사료적으로 연경의 북경은 어디에 있었는가?
/ 소산 칼럼니스트
[홍익인간 7만년- 127] 단군조선(檀君朝鮮) 연대기 80
제12대 아한(阿漢) 천왕(天王)의 역사, 제12대 아한(阿漢) 천왕(天王)의 역사 / 천산태백 역사전문위원
가습기살균제 정부구제 대상 17명 추가 인정
가습기살균제 폐손상 12명(재심사 5명 포함), 태아피해 5명 인정 / 이학면 기자
[논평] 이번에도 법정시한 넘긴 ‘선거구 획정’
기초의원 3~4인 선거구 대폭 확대로 ‘민심 그대로’ 풀뿌리 지방의회 구성해야 / 윤진성 기자
[기고]도로에 과속방지턱, 이제 개선할 때가 되었다.
전)이천시부시장 김 경 희 / 김경희
[홍익인간 7만년-126] 단군조선(檀君朝鮮) 연대기 79
제12대 아한(阿漢) 천왕(天王)의 역사, [외뿔 짐승 출현- 해치(해태)] / 천산태백 역사전문위원
문재인 대통령 초청 ‘재중 동포간담회’
/ 국제부
‘개성 만월대 남북 공동 평창 특별전’ 남북협력기금 14억 지원
/ 소정현기자
'진짜 적폐정신인 박정희를 털어내자'
박정희를 털어내지 않고는 적폐가 끝이 없다. / 강욱규 시인칼럼니스트
안철수, 시대착오적 적폐통합 분쇄해야
/ 정성태 칼럼
[기고] 어둠 속 사고 유발자 ‘스텔스(Stealth) 차량’
경산경찰서 교통조사계 경사 윤명국 / 윤명국
다문화가정(외국인) 대상 “운전면허교실” 개강
/ 윤진성 기자
박지원 “안철수, 호남 버리고 수구세력으로..”
/ 임두만 기자
완도군, WBA 세계 여자 페더급 챔피언 최현미 선수 전복면장으로 위촉
/ 윤진성 기자
신곡발표, 15일 KBS 뮤직뱅크 출연! '노래하는 말괄량이' 컴백
3인조 그룹 '노래하는 말괄량이'16일 일산 킨텍스에서 'STAR-ZONE 55' 개국 공연 참가 / 이성훈 기자
5.18 진상규명법과 군 의문사 진상규명법의 12월 임시회 내 처리를 강력 촉구한다
더불어민주당 국방위원 일동 / 윤진성 기자
[홍익인간 7만년-125] 단군조선(檀君朝鮮) 연대기 78
제11대 도해(道奚) 천왕(天王)의 역사, [송화강 조선소(造船所) 설치] / 천산태백 역사전문위원
황주홍 의원,‘2017 국정감사 우수의원상’ 수상!
국감 지적사항 끝까지 확인하고 민생현안 해결을 위해 더욱 노력할 것 / 윤진성 기자
네덜란드산 가금, 가금육 수입금지
네덜란드에서 H5N6형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 발생 / 시회부
국토교통부, ‘2017 올해의 안전한 차’ 선정
BMW 520d, 벤츠 E220d, 기아 스팅어 선정 / 이학면 기자
보성군, 조정래 작가 초청 ‘내 삶 속의 태백산맥 북 토크’ 개최
태백산맥문학관 개관 9주년 기념
[플러스코리아타임즈= 윤진성 기자]보성군은 오는 9일(토) 오후 1시 태백산맥문학관에서 조정래 작가를 초청하여 ‘내 삶 속의 태백산맥 북 토크’를 개최한다.   북 토크는 태백산맥문학관 개관 9주년을 기념하며 ‘조정래 대하소설 태 ... / 윤진성 기자
[백학 詩] 아메리카 아메리카
믿느냐? 포크와 나이프 육질로 올라오는 풍성한 식탁의 향연을 그리하여 사랑이라는 빛 좋은 관념 그것이 이룩한 자유의 여신상과 위대한 달러의 위력을 너는 진실로 진실로 믿어 의심치 않느냐?      & ... / 백학 시인
[백학 詩] 서양숙
 3년을 하루 같이 주말이면 어김없이 그 자리에 있던 그는 사랑이다 칠팔월 뙤약볕에 아스팔트가 녹아내려도 일이월 동장군에 수돗물이 얼어붙어도 장승으로 요지부동인 그는 사랑이다 빗줄기가 ... / 백학 시인
[김명숙의 詩] 고리울 고강동
태고에 하늘과 땅이 있었다면 이곳 부천의 고리울엔 선사시대가 열렸다. 땅을 파 움집을 짓고, 사냥을 하며 부족마을을 이루었던 옛 우리 마을의 선조들 세월의 편주를 타고 후예들이 뿌리를 내려 여기 살아왔으 ... / 김명숙 시인
[백학 詩] 눈
                    눈                    &nbs ... / 백학 시인
[김기수 詩] 담쟁이는
수직을 오르는 게 아니라 수평을 걷고 있는 거다 제게 꼭 맞는 손걸음으로…… ... / 김기수 시인
[ 김명숙 詩] 뚝심
겨울로 가는 길목 낙엽 하나 가지 끝에 매달려 겨울문턱을 넘어오는 바람을 온몸으로 막아내고 있다     © 마지막 잎새 뚝심     ... / 김명숙 시인
[김명숙 詩] 그대 그리워
1, 그립다 말을 하면 돌아설까봐 보고싶다 말을 하면 외면할까봐 조용히 혼잣말로 되내이는 말 당신을 진정으로 사랑합니다 당신을 진정으로 사랑합니다 나도 모르게 달려가는 그대 그리는 마음 오늘도 먼발치서 헤매돕니다. ... / 김명숙 시인
[김명숙 시] 10월, 어느 날에
낙엽이 한 잎 두 잎 거리에 나뒹구니 10월에 든 나의 마음을 쓸쓸함이라고 칠까, 고독이라고 칠까 가을 하늘은 드높기만 한데 이즈음의 나의 마음은 시린 듯 하다가 낙엽지듯 스산하기도 하다 마땅한 ... / 김명숙 시인
연재소설 [사랑도둑년] 그녀, 쇼윈도 부부 5회
    연재소설[사랑도둑년]그녀,쇼윈도부부5회    희색고양이가그녀를빤히바라본다.또다시그녀의눈과고양이의눈이허공에서부딪혔다.그녀가묘한웃음을지었다.그녀는고양이가자기이야기에대해궁금해할것이라는 ... / 임서인
[박준서 스마트소설] 토토씨가 하는 섹스법
평생을 개맹이 없이 살아 온 이십년 차 홀아비인 지공거사 토토씨가 어찌해서 한번은 문학관에 들어가 글쓰기 흉내를 내며 태평하게 세월을 죽이는데 간밤에 바람 불어 매실이 흐드러지게 떨어졌던 화창한 어느 날, 길에 나갔다가 신호위반하는 차량 ... / 박준서
[안문길 단편소설]오얀섬
“갑갑해서 내려왔어. 뭐 서해바다에 무인도 같은 거 없니?” 명주는 간단히 차린 바랑을 내려 놓자 턱없이 무인도부터 물었다. 나는 명주를 인천 송도 개펄로 데려갔다. 송도는 세계에서 캐나다 해변 다음으로 간만의 차이가 심해서 9미터 ... / 안문길
[백학 詩] 내 물의 나라
 젖어 가면서부터 어느새 후회는 나의 일상이 되었다. 물 없던 나날과 물을 거부했던 나날과 물을 몰랐던 모든 나날을 자책한다. 젖어 갈수록 나는 괴로움에 몸부림쳐야 했다. 물에 대한 갈증과 물에 대한 슬픔과 물 ... / 백학 시인
트로트 가수 김다나 초근접 셀카에도 ‘굴욕없는’ 미모
 [플러스코리아타임즈=신종철기자]가수다나가초근접셀카에도흔들림없는미모를자랑했다.다나는28일자신의인스타그램에차안에서찍은몇장의사진을게재했다.사진속다나는큰눈과잡티없는피부를자랑했다.누리꾼들은"역시 "진짜예쁘다 ... / 보도국 신종철 기자
KBS2TV <1%의 우정>김종민,유쾌 상쾌 즐거운 필터링 제로 인터뷰 공개!
[플러스코리아타임즈= 윤진성 기자]방송인 김종민이 한국사 강사 설민석을 만난 소감과 함께 올해 2회 연속 연예 대상 수상 가능성에 대해 솔직 유쾌한 소감을 밝혔다. 극과 극의 다른 취향을 지닌 사람들이 함께 하루를 보내며 공감과 웃음을 ... / 윤진성 기자
국민 70%, 평창올림픽 성공 개최 전망
문체부, 제4차 ‘평창 동계올림픽 국민 여론조사’ 결과 발표
[플러스코리아타임즈= 윤진성 기자]문화체육관광부는 여론조사 전문기관인 ㈜메트릭스에 의뢰한 제4차 ‘평창 동계올림픽 및 동계패럴림픽 국민 여론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 / 윤진성 기자
[정성태 詩] 젊은 벗들에게
 온갖 풍상을 겪고서야 과실은 충분히 제맛을 낸다. 숱한 밤낮을 거쳐야만 곡식도 꽉찬 양분을 담는다. 간장, 된장, 고추장마저 숙성될수록 깊은 맛이 난다. 젊은 패기를 잃지 않되 숙련의 시간 또한 요구된다. 보라, 성상의 풍파 ... / 정성태 시인
'노래하는 말괄량이-좋아요'에 해외 네티즌 "아름다운 목소리에요"
'노래하는 말괄량이', 제5회 대한민국 브랜드 대상 내일의 스타상을 수상하면서 화제
 활발한 활동에 이어 10월 8일 sbs 인기가요 생방송으로 노괄이의 '좋아요'를 선보일 계획이고, 이후 각종 음악방송에 출연은 물론 공연 무대를 활용한 적극적인 프로모션을 전개할 계획이다."라고 전했다. 음악 관계자는 " ... / 이성훈 기자
[김명숙 詩] 가을엔
사랑의 너울 긴 여운 듬뿍 안고서 떨리는 기쁨으로 그대를 만나겠어요 그대는 사랑으로 내게 다가와 목마른 내 영혼을 적셔주시고 내 안의 등불을 밝혀 주었죠 가을엔 그대를 만나겠어요 무지개빛 사랑을 물들이고져 온 ... / 김명숙 시인
2017 아름다운 작은음악회‘멀티앙상블 뮤-시네마 파라디소’
멀티앙상블 뮤(Mu)가 들려주는 가을밤의 영화음악
[플러스코리아타임즈= 윤진성 기자]광주문화예술회관은 9월 27일 수요일 오후 7시 30분, 광주문화예술회관 소극장에서 ‘아름다운 작은음악회’를 연다. 일곱 명의 클 ... / 윤진성 기자
김하늘, 우월한 미모와 고혹적인 분위기
  [플러스코리아타임즈=신종철기자]배우김하늘이우월한미모와고혹적인분위기를뽐내며패션매거진‘스타일조선’9월호의커버를장식했다. 공개된화보속김하늘은여성스러운니트드레스와레오퍼드퍼코트등을착용하여가을분위기가물씬풍기는 ... / 보도국 신종철 기자
병원선' 하지원X김광규, ‘팩폭러’ 이색케미!
  [플러스코리아타임즈=신종철기자]병원선’에유독시선이가는조합이있다.두팩폭러,하지원과김광규가이색케미로드라마의긴장감을높이고있다. MBC수목미니시리즈‘병원선’(극본윤선주,연출박재범,제작팬엔터테인먼트)이바다위의진료소 ... / 신종철기자
천부72395년 한기9214년0개천5914년
단기4350년0辛酉年0서기2017년

조은새,초밀착 셀카에도 굴욕 無 '상큼함 과
트위트 인기 기사 보기
지자체 주요뉴스

더보기

전남해양수산과학원, 수산기술 개발 전국 최고
[플러스코리아타임즈= 윤진성 기자]전라남도해양수산과학원(원장 최연...
곡성군, 항일 유산 보성 안규홍박제현 가옥 문화재로
전라남도는 항일독립 문화유산인 ‘보성 안규홍박제현 가옥’과 근대문화유...
대구 산격1동, 『사랑나눔 김치담그기』행사 개최
...
담양군, 전국 최초 ‘한국전통정원 지역특구’ 지정 추진
[플러스코리아 타임즈 – 이미란기자] 담양군이 전국 최초로 ‘한국전...
담양 음식테마거리, 관광환대 음식 부문 ‘한국관광의 별’ 수상
...
김생기정읍시장 “더 크고, 더 힘차게 도약할 수 있는, 튼튼한 디딤돌을 놓다!”
동학농민혁명국가기념공원조성사업 100% 국비 추진...문화․관광 진흥...
울진군, 치매가족의 이야기로 희망을 전하다
...
대구 달서구청 직원 한마음으로 마련한 성금 지진 피해 입은 포항시 전달
...
고흥만 비행시험장 저지 1인시위1인시위 86일째
[플러스코리아타임즈= 윤진성 기자]2017년 12월 13일 수요일...
귀농․귀촌․창농 일자리 안동에서 찾자
...
보은군, 투자유치 유공 우수기관 표창
[플러스코리아타임즈= 윤진성 기자]보은군은 산업인프라가 열악한 성장...
영동군 내년 신규 국비사업 51건 357억원 확보
[플러스코리아타임즈= 윤진성 기자]충북 영동군(군수 박세복)은 내년 ...
달서구, 대구시 2017년 미소친절 추진 평가 최우수상 수상
...
예천署, “노인이 웃는 세상, 함께하는 지역사회” 캠페인
...
사랑으로 함께 나누는 ‘내장상동 일일찻집’운영
[플러스코리아 타임즈 – 이미란기자] 지난 12일 내장상동주민센터 2층...
파주시, 장애등급제 개편 3차 시범사업 최우수상
[플러스코리아타임즈= 윤진성 기자]파주시는 2017년 보건복지부 주관 ...
경주 천년한우, 4년 연속 축산물 명품브랜드 인증
...
순천시, ‘그린월드어워즈’ 금상 수상 지속가능한 생태도시 세계적 인정
...
정읍시보건소, 12일 ‘영양왕 선발대회- 골든벨를 울려라’ 가져
[플러스코리아 타임즈 – 이미란기자] 정읍시보건소가 지난 12일 ‘영...
울진군, 재경 울진학사 2018년도 입사생 확대 모집
...
고흥만 비행시험장 저지 1인시위1인시위 84일째
[플러스코리아타임즈= 윤진성 기자]2017년 12월 11일 월요일 주민...
사랑을 싣고 달려라~! 영덕군종합자원봉사센터, 차량 전달식
...
군위군 다문화지원센터, 제5회 해비치 송년의 날 행사 열어
'잊지 않을게요 호국보훈페스티벌'은 대중들과 관광객이 함께 어우러지는 ...
연재기사
고조선의 등불=일손 박종호
제5914주년 11월 20일 제주한라산 개천대제 개회사
시사 · 만평 시
한국을 배회하는 도깨비 박정희 신화와 재벌
문학소식= 시 수필 소설
똥개는 짖어도 열차는 간다’ 출판 기념회 성료
나눔-봉사-미담 주인공
부산광역시 화물자동차 운송 주선사업 협회,따뜻한 겨울나기 성품 기탁
'간도間島' 되찾을 수 있다
대구동구청, 설맞이 관내 경로당 어르신 위문
줄기세포 진실
황우석, 영화 제보자를 통해 다시 관심 집중
한글사랑-소리이론=신민수
김석준 교육감 3일 범어사 봉축 법요식 축하
법률자문-칼럼=유철민변호사
익산 건강생활지원센터 어르신 작품 전시회 개최
하늘길별자리=笑山 李福宰
국립수목원, 식물교실 수강생들의 작품으로 전시회 열어
칼럼 장수비법 김현철 언론인
성인병 특효약 MMS 치료법 (3) 기타 각종 질환 MMS 활용법
시와 우주= 白山 김기수시인
[김기수 詩] 담쟁이는
국제 시낭송가= 김순영 교수
김순영 교수의 시낭송 소개
역사 재정립=신용우소설가
[신간소개] 신용우 소설가 "혁명, 율도국" 출간
천만명의'ㄹ'성씨찾기운동
오얏이[李],이[夷]의 참뜻은 무엇일까?
아름다운 삶=暻井 강욱규 시인
[강욱규 시] 모든 것.
천웅도=심신수련 원류
[천웅도] 음양오행 등 역(易)의 원리 이해-3
오양심의 시세계
[오양심의 시] 묵시
하늘 한 모금=고현자 시인
[고현자의 시] 청춘의 한조각이었을뿐
여자들의 이유있는 분노=임서인 소설가
연재소설 [사랑도둑년] 그녀, 쇼윈도 부부 5회
정공량 시인
[정공량의 시] 빗방울
박종규 소설가
[박종규 단편소설] 잃어버린 이야기 5회
세상을 담는 조미정 시인
[조미정 포토에세이] 한국의 얼이 담긴 '한지' 공장 가다
하늘길별자리 최종엽 시인
[최종엽 시] '가야만 하는 길 '
하늘소식=백학시인
[백학 詩] 동행
풀밭닮기=김명숙시인
[김명숙의 詩] 고리울 고강동
우리말 한문 훈민정음=이성만교수
최근 인기기사
인물
영암군, 바둑황제 '조훈현 바둑기념관' 개관
연면적 884㎡ 지상2층 규모로 조성된 기념관에는 조훈현 국수의 성장기와 위 ... / 윤진성 기자
[포토] 하드레이싱팀의 레이싱모델 최예록
2017 넥센스피드레이싱 마지막 경기 6라운드가 지난 22일 전남 영암에 위치 ... / 이승준 기자
UCC
오월이면 편지를 써요
조선영토 지도 대량 발견
2013년 12월 20일 범해외동포 불법 부정선거 1년 규탄 촛불시위 - 뉴욕 영상입니다.
비오는 밤
신문사공지
플러스코리아 법인이사 변경 등기완료 공지
주간지 플러스코리아 발행
플러스 코리아타임즈 제호 변경완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