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국방TV, 봉오동·청산리 전투 100주년 특집다큐 제작·방송

5일 오전 9시, 2부작 연속 방영… 7일 저녁 국회방송·KTV에서 재방영

이성민 기자 | 기사입력 2020/06/03 [16:44]

국방TV, 봉오동·청산리 전투 100주년 특집다큐 제작·방송

5일 오전 9시, 2부작 연속 방영… 7일 저녁 국회방송·KTV에서 재방영

이성민 기자 | 입력 : 2020/06/03 [16:44]

국방홍보원에서 봉오동·청산리 전투 100주년을 맞이해 봉오동·청산리 전투를 재조명하는 특집 다큐멘터리를 제작·방송한다.

 

이 프로그램은 5일 오전 9시부터 국방TV에서 방영하고, 이후 7일에는 국회방송과 KTV 국민방송에서 재방영한다. 또한 7일 오전 10시에는 국방TV와 KTV에서 ‘봉오동 전투 전승 100주년 기념식’을 생중계할 예정이다.

 

▲ ‘봉오동 전투’ 재연 영상. (사진=국방홍보원 제공)  ©


봉오동·청산리 전투는 우리 민족의 독립 전쟁사에 빛나는 승리를 거둔 전투다.

 

이에 국방홍보원은 중국·일본·카자흐스탄 등 현지 취재와 방대한 자료 수집, 국내외 전문가 인터뷰 등을 통해  이 양대 전투의 의미를 생생하게 전달할 예정이다.

 

먼저 5일 오전 9시에 방송하는 1부 ‘승리의 기억, 봉오동 전투’ 편은 1919년 3·1운동 이후 무장투쟁이 본격화되던 때 우리 민족에게 독립의 꿈을 꾸게 해 준 ‘독립전쟁 제1회전’ 봉오동 전투에 대해 살펴본다.

 

특히 봉오동 전투를 승리로 이끈 홍범도 장군의 다양한 발자취를 카자흐스탄에서 확인하는데, 홍범도 장군 이름을 딴 ‘홍범도 거리’와 고려극장에서 상영 중인 연극 ‘날으는 홍범도’ 등을 소개한다.

 

또한 당시 만주지방이었던 봉오동 전투 지역을 배경으로 한 독립군의 전투상황을 재연해 일본 정규군과 싸워 최초로 승리한 봉오동 전투의 빛나는 위업을 조명한다.

 

이어서 같은 날 10시에 방영하는 2부 ‘독립군의 위대한 유산, 청산리 전투’편은 봉오동에서부터 청산리에 이르기까지 잇따른 전투에서의 승리로 일본군에 위협적 존재가 되어버린 우리 독립군의 무장투쟁 과정과 그 활약상을 재조명한다.

 

특히 독립전쟁을 위한 신흥무관학교의 훈련 모습과 독립군·광복군의 활약상, 미주 한인들의 해외 독립운동과 함께 국내에서 유일하게 국회도서관에 소장되어 있는 임시정부의정원문서를 확인할 수 있다.

 

아울러 항일 투쟁 사상 최대의 승리로 기록된 ‘청산리 전투’에 대한 역사적 조명과 전투상황 재연으로 치열했던 그 날의 전투를 생생히 보여줄 예정이다.

 

박창식 국방홍보원장은 “이번 다큐멘터리를 통해 100년 전 독립을 향한 독립군의 치열했던 항일 독립투쟁의 역사와 독립군·광복군의 활약상을 확인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시청자들과 함께 봉오동·청산리 전투 100주년의 의미를 되새기며 빛나는 독립군의 유산을 기억하는 시간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강조했다.

 

한편 국방TV는 SK BTV(IPTV) 282번과 KT 올레TV(IPTV) 260번, LG U+(IPTV) 244번, 스카이라이프 163번 등은 물론 각 지역 케이블 방송에서 시청할 수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사진]북 '산골마을 학생들 위해 사랑의 통학배가 달린다'
1/7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