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대전유성경찰서, 보이스피싱 예방 은행 직원 포상

윤진성 기자 | 기사입력 2021/06/19 [09:41]

대전유성경찰서, 보이스피싱 예방 은행 직원 포상

윤진성 기자 | 입력 : 2021/06/19 [09:41]

 



대전유성경찰서는 6월 17일 16:00 보이스피싱 피해를 예방한 기업은행 대덕테크노밸리지점과 우리은행 엑스포지점을 직접 방문하여 은행원 A씨와 B씨에게 신고보상금과 감사장을 수여했다.

 

특히, 우리은행 엑스포지점에 근무하는 은행원 B씨는 40대 남성이 다액의 현금을 계좌 이체하려는 것을 수상히 여겨 이체를 제지하고, 즉시 112에 신고하여 출동 경찰관과 함께 피해자의 소중한 재산을 지키는데 기여했다.

 

피해 남성은 페퍼저축은행을 사칭한 보이스피싱범에게 속아 휴대전화에 악성 앱을 설치하고 기존 대출금 상환 명목으로 4,800만 원을 이체하려던 상황이었으며 은행원의 세심한 주의가 없었다면 큰 재산 피해로 이어질 뻔하였다.

 

경찰은 “금융기관 직원들의 적극적인 신고로 시민의 귀중한 재삼이 지켜질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다액의 현금을 인출 또는 이체하거나 보이스피싱이 의심된다면 신속이 112신고를 해줄 것”을 당부했다.윤진성기자 js-2158@hanmail.net

 

이메일: js-2158@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태안군, ‘활짝 핀 가을’ 원북면 청산리 코스모스 눈길
1/23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