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전남수 아산시의원, ”박시장 보좌관 중 사악한 여우 단속해야"

박상진기자 | 기사입력 2024/02/20 [15:49]

전남수 아산시의원, ”박시장 보좌관 중 사악한 여우 단속해야"

박상진기자 | 입력 : 2024/02/20 [15:49]

▲ 전남수 아산시의원이 지난 19일 5분 발언을 하고 있다.  (사진: 아산시의회 제공) 

 

[플러스코리아=박상진 기자]

 

아산시의회 전남수 의원은 19일 제247회 아산시의회 임시회 제1차 본회의에서 아산시의 공정한 인사를 위하여란 주제로 5분 자유발언을 하였다.

 

전 의원은 현 시정의 행정철학이자 가치관이라 하는 공정성과 투명성 확보성과와 능력 중심의 인사 운영이 지난 상반기 인사에서 공정히 이루어졌는지를 물으며 발언을 시작했다.

 

전남수 의원은 돌려막기식의 인사는 경계하고 다양한 의견을 들어 숨은 직원들의 가치를 찾아내고 다수가 공감할 수 있는 인사를 해야 한다며 발언을 이어갔다.

 

이어 시장 보좌관 중 사악한 여우처럼 부서의 일에 깊숙이 관여하여 업무의 방향을 설정하는 등 자신이 시장처럼 행동하여 직원들이 자괴감과 박탈감으로 괴로움을 느끼고 있다는 여론이 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과연 이 보좌관들이 오랜 세월 행정업무를 수행했던 직원들보다 전문성이 있는지어떤 권한을 부여받았기에 거침없이 행동하는 것인지 의문이라면서 아산시민은 지난번 선거에서 시장을 선택한 것이지 간교한 여우를 선택한 것은 아니다라고 지적했다.

 

이어 박 시장은 보좌관 중에서 이런 사악한 여우를 단속하여 더는 직원들이 자괴감과 박탈감에 빠지지 않도록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끝으로 전남수 의원은 지혜롭고 옹골찬 행정소수보다 다수가 함께하는 행복한 아산시정을 펼쳐주시길 바란다며 발언을 마무리했다. 

국회, 경기도, 충남을 취재합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인천에서 꼭 해야 할 9가지 경험을 선정해 주세요!
1/23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