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머무르고 싶은 그곳, 전남으로 오세요

전남도, 능가사·삼지내마을·구림전통마을·수문오토캠핑장 추천

윤진성 기자 | 기사입력 2024/02/05 [09:03]

머무르고 싶은 그곳, 전남으로 오세요

전남도, 능가사·삼지내마을·구림전통마을·수문오토캠핑장 추천

윤진성 기자 | 입력 : 2024/02/05 [09:03]

 

[플러스코리아=윤진성 기자]전라남도는 머무르고 싶은 그곳, 전남 스테이라는 주제로 고흥 능가사 템플스테이, 담양 창평 삼지내마을, 영암 구림전통마을, 장흥 수문 오토캠핑장을 2월 이달의 추천관광지로 선정했다고 밝혔다.

 

고흥 능가사는 다도해해상국립공원의 중심인 팔영산 남쪽에 위치하고 있다. 스님들의 일상을 체험하는 템플스테이를 즐겨볼 수 있다. 남열해수욕장 사자바위에 앉아 바다를 내려다보며 명상을 통해 일상에서 쌓인 근심 걱정을 날려 보내고 차담, 예불, 타종 등을 통해 사찰의 일상을 체험하며 힐링의 시간을 보낼 수 있다.
예약·문의) templestay.com 061-832-8090

 

이와함께 청룡의 해를 맞아 용의 전설이 담긴 용암마을 미르마루길을 산책하고, 360도 회전하며 해안 경관을 감상할 수 있는 우주발사전망대에서 남해안의 정취도 흠뻑 느낄 수 있다.

 

담양 삼지내마을은 ‘3개의 개천 안에 있다는 이름처럼 삼천(三川)에 둘러싸인 풍광을 배경으로 전통가옥 20여 채가 모여 있다. 전통가옥은 민속자료로 등록됐다. 돌과 흙으로 만든 토석담길 3.6km를 따라 걸으면 조선시대에 온 듯한 기분이 느껴진다. 마을에서 운영하는 한옥 민박에 머무르며 전통쌀엿 만들기를 통해 느릿한 삶을 체험할 수 있다.

예약·문의) 슬로시티사무국 061-382-3304

 

주변에 위치한 선비 정신이 깃든 별서원림 소쇄원’, 담양의 역사를 미디어아트로 재해석한 복합문화공간 딜라이트등에서 담양의 매력을 다채롭게 느껴볼 수 있다.

 

영암 구림전통마을은 월출산 서쪽 자락에 위치하고 있다. 삼한시대부터 사람들이 모여 살았던 흔적이 남아있어 2200년의 역사를 자랑하는 곳이다. 황토돌담 골목길과 고목나무, 오래된 정자는 정겨운 분위기를 연출한다. 마을 안쪽에는 대나무를 엮고 황토를 발라 지은 한옥민박 15채가 있다. 툇마루와 황토구들방에서 한옥의 정겨운 분위기를 만끽할 수 있다.

예약·문의) yeongam.go.kr/home/tour/staying/staying_04

 

또한 황토를 직접 빚어 컵, 접시 등을 만들어볼 수 있는 영암도기박물관’, 자연경관이 아름다운 월출산국립공원등에서 영암의 기()와 문화를 제대로 느껴볼 수 있다.

 

장흥 수문 블루투어 오토캠핑장은 은빛 모래사장과 해송숲이 아름다운 수문해수욕장 인근에 조성됐다. 수문항과 다도해의 풍경 속에서 캠핑의 즐거움을 만끽할 수 있다. 카라반 7, 글램핑 4, 캠핑데크 15개소가 조성돼 장비를 갖추지 않은 캠핑 초보자도 어려움 없이 즐길 수 있다.

예약·문의) jangheung.go.kr/sumunbluetour, 061-863-5990

 

태양계와 성운을 관찰할 수 있는 정남진 천문과학관’, 다양한 물 과학 프로그램이 마련된 정남진 물과학관을 이용해 아이들과 이색체험도 즐길 수 있다.

 

주순선 전남도 관광체육국장은 전남은 한반도 서남부에 위치하고 있어 산과 바다가 어우러진 풍광이 아름다운 곳이라며 하루 이상 여유를 가지고 머물며 전남의 매력을 흠뻑 느껴보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메일:tkpress82@naver.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유채꽃 피어난 담양의 비밀 정원을 발견하세요
1/23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