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천안특산품 ‘하늘그린 멜론’ 5일 첫 수확

- 수신면에서 출하시작, 오는 5월말부터 한 달 동안 본격 판매

조남용 기자 | 기사입력 2020/05/06 [12:16]

천안특산품 ‘하늘그린 멜론’ 5일 첫 수확

- 수신면에서 출하시작, 오는 5월말부터 한 달 동안 본격 판매

조남용 기자 | 입력 : 2020/05/06 [12:16]

 

▲ 하늘그린 멜론을 올해 첫 수확한 천안멜론농촌지도자회 이필영 씨     ©천안시 제공

 

천안시는 지역 대표 특화작목 ‘하늘그린 멜론’이 지난 5일 첫 수확 돼 출하를 시작했다고 밝혔다.

 

올해 처음 수확된 하늘그린 멜론은 동남구 수신면의 천안멜론농촌지도자회 이필영(69) 씨의 비닐하우스에서 지난 2월 중순경 아주심기로 가온(加溫) 재배돼 보통 재배보다 판매시기를 20여 일 앞당겼다.

 

멜론 재배경력이 18년 차인 이필영 씨는 비닐하우스 50개동(2.47ha)에서 심는 시기를 5차례로 나눠 5월 초부터 7월 말까지 멜론을 수확하는 베테랑 농업인이다.

 

이 씨는 천안시농업기술센터로부터 지원받은 ‘비파괴 당도계’를 이용해 당도가 16브릭스(Brix) 이상의 멜론을 출하하고 있는데 50% 이상이 택배로 판매될 만큼 단골을 확보하고 있다.

 

‘하늘그린 천안멜론’ 상표로 유통되는 수신멜론은 당도측정 등의 선별과정을 거친 과육이 부드럽고 무늬가 없는 홈런스타 품종이다. 오는 5월 말부터 6월 말까지 한 달 동안 본격적인 판매가 시작되며, 올해 재배규모는 112농가 65ha에서 1,500여톤을 생산할 것으로 예상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장흥 물축제, ‘무더위 정조준’ 9일 간의 대장정 시작
1/23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