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우수 앞두고 오후부터 전국 비…낮 최고 12~19도

장덕중 | 기사입력 2024/02/18 [12:25]

우수 앞두고 오후부터 전국 비…낮 최고 12~19도

장덕중 | 입력 : 2024/02/18 [12:25]

 

 

일요일인 18일, 제주도 낮 기온이 19도까지 오르는 등 포근한 봄 날씨가 계속되는 가운데 전국적으로 비가 내리겠다.

18일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오전 제주도에서 시작된 비는 오후 경기서해안·충남서부·전라권·경남서부로, 밤 사이 전국적으로 확대되겠다. 특히 제주도, 남해안, 지리산 부근에 많은 비가 오겠다. 비는 19일 밤에 대부분 그칠 것으로 보인다.

예상 강수량은 서울과 인천, 경기 등 대부분 지역에서 20~60㎜다. 제주도에서 많게는 100㎜ 이상 비가 내리는 곳도 있겠다.

 

전국 내륙을 중심으로 짙은 안개가 끼는 곳도 있어 안전운전에 유의해야 한다. 공항에서 항공기 운항에 차질을 빚을 수도 있어 이용객들은 사전 확인이 필요하다.

18일 기온은 전날보다 2~6도가량 올라 포근하겠다. 아침 최저기온은 -3~9도, 낮 최고기온은 12~19도로 예상된다.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3도 △인천 4도 △춘천 -2도 △강릉 6도 △대전 0도 △대구 3도 △전주 3도 △광주 4도 △부산 7도 △제주 8도로 예보됐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 15도 △인천 14도 △춘천 14도 △강릉 17도 △대전 16도 △대구 17도 △전주 17도 △광주 17도 △부산 16도 △제주 19도로 평년보다 높아 포근하겠다.


원본 기사 보기:미디어저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미식 여행지 고흥, ‘녹동항 포차’에서 추억을 쌓아요
1/23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