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명절 선물로 완도 전복·해조류 인기 '또 한 번 입증'

지난해 설 기간 대비 판매량 4.2% 증가

윤진성 기자 | 기사입력 2023/01/26 [10:43]

명절 선물로 완도 전복·해조류 인기 '또 한 번 입증'

지난해 설 기간 대비 판매량 4.2% 증가

윤진성 기자 | 입력 : 2023/01/26 [10:43]

[플러스코리아타임즈 = 윤진성 기자]국내 최대 전복 생산지 전남 완도군은 설 명절 특수로 지난해보다 판매량이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완도군은 전복 생산자를 돕기 위해 판로를 확대하고자 미디어 노출, TV 방송, 대도시 옥외 광고 등 적극적인 마케팅을 추진했다.

그 영향으로 완도군 특산물 대표 쇼핑몰 ‘완도군이숍’의 전복 및 해조류 등 판매액은 1억 2천2백만 원으로 지난해 설 기간 대비 4.2%가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설 명절 큰 전복 선물’ 캠페인이 진행됐던 SSG닷컴 오반장, 옥션 올킬, 남도장터 등 제휴 쇼핑몰에서는 전복 8-9미(1kg) 상품이 2.5톤(8천5백만 원)이 판매됐다.

우체국 소포를 이용한 발송 건수는 지난해 설 기간 대비 4.6%가 증가한 26만 5천 건이며, 그중 전복 발송 건수는 80%인 21만 2천 건으로 조사됐다.

제휴 쇼핑몰인 ‘우체국 쇼핑몰’ 내 완도군 브랜드관의 판매액은 15억 4천7백만 원으로 지난해 설 기간 대비 9.8%가 늘었다.

전복, 김, 멸치, 미역, 다시마 등 명절 선물로 완도군 수산물의 인기가 이번 설에도 예외가 없음이 확인된 셈이다.

군 관계자는 “완도군이숍 설맞이 기획전은 주문량이 증가하면서 쿠폰 제공 예산이 소진됐으나 완도 수산물을 찾는 소비자들을 위해 1월 31일까지 추가로 이벤트를 진행한다”면서 “최고의 상품, 신선한 완도 특산물을 안전하게 받아 보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이메일:tkpress82@naver.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웰니스 여행은 봄꽃이 개화한‘ 고흥으로
1/20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