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정읍시, 청정 임산물 활용 체험프로그램 ‘다채’

정읍시가 정읍의 청정 임산물을 활용한 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이미란 기자 | 기사입력 2024/04/22 [18:21]

정읍시, 청정 임산물 활용 체험프로그램 ‘다채’

정읍시가 정읍의 청정 임산물을 활용한 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이미란 기자 | 입력 : 2024/04/22 [18:21]

[플러스코리아=이미란 기자]시 임산물체험단지 차향문화관은 오는 11월까지 운영하는 체험 프로그램 참여자를 모집하고 있다고 22일 밝혔다. 

 

체험 프로그램은 초등학생 이상 단체나 가족 단위를 대상으로 사전접수를 받아 운영하며, 평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유료로 이용할 수 있다. 비용은 체험에 따라 8000원에서 12000원까지다.

 

체험은 참여자가 직접 재료를 다듬고 채색해 본인만의 작품이나 음식을 만들 수 있는 참여형 프로그램으로 전사컵 드로잉 우드버닝 모루 인형 만들기 등 다채롭고 특색있는 프로그램이 마련됐다.

 

회당 최대 25명 이내로 참여할 수 있으며, 소요 시간은 체험에 따라 40분에서 80분 정도다. 버섯피자 호두초코쿠키 힙팟(HipPot) 만들기와 같은 사전 예약 프로그램은 최소 7일 전 예약해야 한다.

 

2021년 정읍 청정 임산물 홍보를 위해 조성된 임산물체험단지는 지난해만 1만여 명의 방문객들이 다녀가는 등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시는 올해도 방문객 설문조사와 벤치마킹 등을 통한 다양한 프로그램 발굴로 체험 프로그램을 보완해 나갈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임산물체험단지가 올해 개관하는 목재문화체험장과 연계해 정읍의 대표 체험문화 거점 공간으로 거듭나 지역 경제에 활력을 줄 것으로 기대된다고 전했다.

 

한편, 임산물체험단지는 차향다원(족욕카페), 차향문화관(대관, 체험), 향기온실(야생수목 전시관) 등의 시설이 갖춰져 있고 인근에는 시립박물관, 천사히어로즈, 내장산국민여가캠핑장 등이 있어 일상에 지친 방문객들의 고단함을 달래는 정읍의 대표 힐링 명소로 자리 잡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정읍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괴산 빨간 맛 페스티벌′ 앞두고 ′여심(女心)′ 유혹하는 빨간 꽃 화려한 자태 뽐내
1/23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