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빙그레, 아이스크림 등 편의점 제품 가격 인상

허승혜 | 기사입력 2022/12/06 [08:37]

빙그레, 아이스크림 등 편의점 제품 가격 인상

허승혜 | 입력 : 2022/12/06 [08:37]
▲     © 뉴스포커스

 

 

빙그레의 일부 아이스크림 가격이 인상됐다.

 

5일 식품업계에 따르면 이달 1일부터 빙그레 아이스크림 편의점 가격이 10% 정도 올랐다.

 

제품별로 보면 투게더는 8천원에서 9천원으로 12.5% 올랐고 붕어싸만코와 빵또아는 2천원에서 2천200원으로 각각 10% 비싸졌다.

 

다만 편의점을 제외한 대형마트 등 다른 유통채널에서는 가격이 동결됐다.

 

빙그레는 올해 3월 투게더, 메로나 등의 소매점 가격을 올렸고 8월에도 붕어싸만코와 빵또아 등의 가격을 인상한 바 있다.

 

일각에선 우유 원유(原乳) 가격 인상에 따라 우유가 들어가는 아이스크림과 빵 등의 가격이 오르는 밀크플레이션이 본격화한 게 아니냐는 우려도 나온다.

 

지난달 낙농진흥회가 원유 기본가격을 L당 49원씩 올리자, 유업체들이 잇따라 흰 우유와 유제품 가격을 올린 바 있다.

 

 

 


원본 기사 보기:뉴스포커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강진군 성전면 월남마을에서 바라본 남도 소금강 월출산
1/23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