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거창군, ‘무더위 피해 계곡물에 몸을 담그고 공연 봐요’

윤진성 기자 | 기사입력 2022/08/07 [08:01]

거창군, ‘무더위 피해 계곡물에 몸을 담그고 공연 봐요’

윤진성 기자 | 입력 : 2022/08/07 [08:01]

▲ 거창군, ‘무더위 피해 계곡물에 몸을 담그고 공연 봐요’

5일 오후 제32회 거창국제연극제가 열리고 있는 경남 거창군 위천면 수승대 수변무대에서 피서객들이무더위를피해 계곡물에 몸을 담그고 슬로바키아의 하모니팀의 댄스 공연이 펼쳐지고 있다.

4년 만에 열린 제32회 거창국제연극제는 금일 밤 20시 극단 해보마의 ‘두드려라 맥베스!’ 공연을 끝으로 15일간의 대장정을 마무리 한다.윤진성기자

이메일:tkpress82@naver.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가을 단풍 10월 하순 절정 이룬다…지리산 20일로 가장 빨라
1/23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