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코리아세일페스타 기간 ‘대구행복페이’800억원 특별추가 판매

윤진성 기자 | 기사입력 2021/10/24 [13:21]

코리아세일페스타 기간 ‘대구행복페이’800억원 특별추가 판매

윤진성 기자 | 입력 : 2021/10/24 [13:21]

 



대구시는 다가오는 코리아세일페스타 기간
(11.1~11.15) 지역 내 소비촉진과 지역경제활성화를 위해 대구행복페이 800억원을 특별 추가 발행한다.

 

올해 9,630억원의 일반할인 판매 분량은 10% 할인혜택과 다양한 결제 이벤트로 입소문을 타며시민들의 폭발적 호응을 받아 지난 10월 20일자로 모두 소진됐다.

 

이에 대구시는 코리아세일페스타 기간 중 지역소상공인들의 코로나19 위기 극복에 도움을 주고지역 내수경제를 활성화하기 위해 특별 추가판매를 진행한다.

 

추가발행은 11월 1()부터 시작되며 10% 할인율로 800억원의 예산이 소진될 때까지 진행될 예정이다소상공인 경기 활성화와 소비 진작을 위해 일시적으로 월 할인구매한도액을 50만원에서 100만원으로 상향 조정한다카드당 최대충전한도는 50만원으로 기존과 동일하며잔액 사용 후 재충전이 가능하다추가 800억원의 발행이 완료되면 올해 판매는 종료된다.

 

2020년 3천억 규모로 처음 발행된 대구행복페이는 올해 1조 430억원 발행을 넘기며명실공히 최고의 경기활력 정책으로 자리매김했다.

 

대구행복페이 이용현황을 분석해보면 음식점이 1,728억원으로 전체 23.6%, 뒤를 이어 슈퍼마켓이 1,021억원(13.9%), 농축수산이 652억원(8.9%) 사용되어 골목경제에 이바지하며코로나19로 힘든 소상공인들에게 큰 힘이 되고 있다.

 

대구행복페이는 또한 서민들에게 좀 더 편리하게 다가가기 위해당초 카드단말기로 취소되지 않고 전화로만 취소가 가능하던 선불카드의 문제점을 전국 최초로 해결해올해 9월 초부터는 일반 카드처럼 취소할 수 있도록 기능을 개선했다내년 상반기에는 모바일 기능도 추가 탑재해 사용자 편의성을 제고할 예정이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이번 대구행복페이 특별 추가발행이 시민들에게는 소비 확대의 기회가 되고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골목상권과 지역 소상공인들에게는 경기 회복의 마중물이 될 수 있기를 바란다, “대구시도 위드코로나 시대를 맞아 지역경제 정상화를 위한 준비에 차질 없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윤진성기자 js-2158@hanmail.net

이메일:js-2158@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대설 맞은 강진만생태공원 큰고니
1/23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