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건협,' 제26회 전국 초등학생 금연글짓기 공모전' 결과

버들초 3학년 한주용 군, 다산초 6학년 정서원 군, 저ㆍ고학년부 대상에 선정

윤진성 기자 | 기사입력 2021/07/27 [07:08]

건협,' 제26회 전국 초등학생 금연글짓기 공모전' 결과

버들초 3학년 한주용 군, 다산초 6학년 정서원 군, 저ㆍ고학년부 대상에 선정

윤진성 기자 | 입력 : 2021/07/27 [07:08]

 



한국건강관리협회(회장 채종일이하 건협”)와 소년한국일보가 공동주최하고 교육부와 보건복지부가 후원한26회 전국 초등학생 금연글짓기 공모전에서 원주 버들초등학교 3학년 한주용 군과 남양주 다산가람초등학교 6학년 정서원 군이 저ㆍ고학년부대상(보건복지부‧교육부장관상)의 영예를 차지했다.

 

이번 공모전에는 총 8,234편이 응모됐다이 가운데 예심과 본심을 거쳐 942명이 입상자로 선정됐다본심은 아동문학가 이창건(한국아동문학인협회 회장)ㆍ전병호(전 동시문학회 회장선생소년한국일보 서원극 편집인건협 최상철 홍보기획실장과김현경 홍보기획부장 등 5명이 맡아 진행했다.

 

금상은 청주 비봉초등 4학년 이연승 등 2은상은 부산 모덕초등 5학년 이정민 등 5명이 차지했다동상에는 제천 왕미초등 2학년 박지원 등 10가작에는 경주 용황초등2학년 이연주 등 25그리고 장려상 50명ㆍ입선 848명이 각각 뽑혔다가장 많은 작품을 출품한 서울 영중초등학교에는 100만원 상당의 어린이 도서를 선물한다.

 

이창건 심사위원장은 심사평을 통해 어린이의 시선으로 본 흡연의 폐해와 금연의장점이라는 주제와 심사 기준(주제의 적합성ㆍ독창성ㆍ금연 인식 개선ㆍ대회 양식 준수)에 맞춰 작품을 꼼꼼하게 평가했다또 어린이다운 순수한 시선과 따뜻한 마음을눈여겨 봤다.”고 말했다.

 

저학년부 대상에 뽑힌원주 버들초등 3학년 한주용 군의 「행복을 짓는 금연」은금연에 성공한 외할아버지와 돌아가실 때까지 담배를 끊지 못했던 친할아버지그리고 할아버지의 영향으로 담배를 피우지 않는 아버지 이야기를 대비해 공감을줬다가족의 건강을 걱정하는 마음과 아울러 어른에 대한 존경과 사랑이 잘 드러나최고상으로 뽑았다고 평했다.

 

고학년부 대상작인 남양주 다산가람초등 6학년 정서원 군의 「금연이 가져다 준 행복」은 삼촌의 금연을 위해 아침에 일찍 일어나 함께 운동하는 모습 속에서속 깊은 가족 사랑의 마음을 읽을 수 있었다또 잘 짜인 구성과 군더더기 없는문장이 모든 심사위원의 마음을 움직였다고 평했다.

 

입상 어린이의 상장과 부상은 여름방학 이후 해당학교로 보낼 예정이다코로나19로 인해 시상식 일정은 따로 안내한다관련 문의는 소년한국일보 사업부(02-724-2521)로 하면 된다.

 

한편수상자 명단은 소년한국일보 홈페이지(www.kidshankook.kr)및 한국건강관리협회홈페이지(http://www.kahp.or.kr)에서확인할 수 있다.

윤진성기자 js-2158@hanmail.net

이메일: js-2158@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파주시] 자유로 따라 황금노을에 물드는 파주 문산노을길
1/14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