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양시, 여순사건 희생자·유족 신고접수와 사실조사 병행

- 모든 희생자·유족의 신고접수 염원

??? ?? | 기사입력 2023/11/18 [22:38]

광양시, 여순사건 희생자·유족 신고접수와 사실조사 병행

- 모든 희생자·유족의 신고접수 염원

??? ?? | 입력 : 2023/11/18 [22:38]

광양시는 지난 319여순사건법시행령 개정안이 공포·시행됨에 따라 여순사건 희생자 및 유족에 대한 피해 신고접수를 오는 1231일까지 받는다고 밝혔다.

광양시는 접수 기간이 2023년 말까지인 점을 고려해 여순사건 신고접수와 사실조사를 11월과 12월 두 달간 병행하기로 결정했으며, 지금까지 신고하지 못한 희생자와 유족을 발굴하여 억울하게 피해를 입은 사람들이 누락 되지 않도록 적극적으로 신고를 독려하고 홍보한다는 방침이다.

지난 2022121일부터 현재까지 광양시는 총 601건의 신고를 접수했고 이 중 296건에 대한 사실조사를 완료해 전라남도 실무위원회에 제출했다. 사실조사 기간은 2024104일까지다.

시는 기존에 신고 접수된 건을 고려해 인원을 2개 팀으로 나눠 업무를 진행한다. 1팀은 2009년 진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미식 여행지 고흥, ‘녹동항 포차’에서 추억을 쌓아요
    1/23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