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제주도 자치경찰 실종 수색, 드론 활용 빛났다…20분 만에 위치파악

세미오름서 길 잃음 구조 신고, 소방협업해 드론 수색 개시 20분 만에 발견해 구조

김해천 기자 | 기사입력 2023/09/15 [14:42]

제주도 자치경찰 실종 수색, 드론 활용 빛났다…20분 만에 위치파악

세미오름서 길 잃음 구조 신고, 소방협업해 드론 수색 개시 20분 만에 발견해 구조

김해천 기자 | 입력 : 2023/09/15 [14:42]

 

 

제주자치경찰단(단장 박기남) 동부행복센터는 제주시 조천읍 대흘리 소재 세미오름에서 길을 잃고 헤매고 있는 실종자 3명의 위치를 드론으로 신속히 파악해 구조했다고 밝혔다.

 

동부행복센터는 14일 오후 4시 30분경 119를 통해 “길을 잃고 헤메고 있다”는 신고 접수에 즉시 현장으로 출동했다.

 

현장에 도착한 자치경찰단 동부행복센터는 곧바로 드론을 띄워 수색을 개시했으며, 20분 후 신고자의 위치를 파악했다. 드론에 부착된 스피커를 통해 드론으로 위치를 보며 나오도록 방송을 하고 공중에서 길을 유도해 안내했다.

 

신고자들이 더 이상 나가는 길을 찾지 못하겠다고 말하자 현장에 도착한 조천·성읍 119구조대 요원들이 나서 신고자 가족 3명 모두를 구조하는데 성공했다.

 

길 잃음 신고자는 세미오름 근처에서 집에서 먹을 양하(제주어 양애)를 구하다가 풀숲이 우거져 길을 헤맸던 것으로 전해졌다.

 

송상근 동부행복센터장은 “길을 잃으면 당황하지 말고 119에 신고한 뒤 사방이 트인 장소로 이동하고 구조대가 올 때까지 그 자리에서 안전하게 기다려달라”고 당부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산으로 갈까? 바다로 갈까? 보성군에 다 있네!
1/23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