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편법 대출' 논란에 다급해진 양문석,"집 팔겠다"

장서연 | 기사입력 2024/04/02 [12:57]

'편법 대출' 논란에 다급해진 양문석,"집 팔겠다"

장서연 | 입력 : 2024/04/02 [12:57]

 

 

'편법 대출' 논란이 불거진 민주당 경기 안산갑 양문석 후보가 오늘(1일) 문제가 된 아파트를 매도해 대출금을 갚겠다고 밝혔다.

 

양 후보는 서울 서초구 잠원동 아파트를 사는 과정에 대학생 딸 명의로 11억 원의 사업자 대출을 받아 '편법 대출'을 받았다는 의혹을 받고 있다.

 

양 후보는 이날 페이스북에 글을 올려 "더 이상의 논란이 없도록 아파트를 처분해서, 새마을금고 대출금을 긴급히 갚겠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혹시 처분 과정에서 손해가 발생하면 감수하겠다"며 "혹여 이익이 발생하면 이 또한 전액 공익단체에 기부하겠다"고 밝혔다.

 

양 후보는 "국민 여러분과 안산시민께 걱정을 끼친 점, 다시 한번 더 사죄드린다"며 "국민 여러분과 안산시민의 눈높이에 맞는 처신으로 더 이상의 걱정을 끼치는 일이 없게 하겠다"고 덧붙였다.


원본 기사 보기:미디어저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괴산 빨간 맛 페스티벌′ 앞두고 ′여심(女心)′ 유혹하는 빨간 꽃 화려한 자태 뽐내
1/23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