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최대집 후보, ‘의료천국 목포’ 수도권 대형병원 유치 공약

-‘의료 천국 목포’ 일환으로 민간 또는 국립의료기관의 수도권 대형병원 위탁경영, 상급종합병원 목포 유치



-‘의대 유치’가 구호로만 맴돌았던 이유 있어... 목포는 ‘의대’보다

총선취재단 | 기사입력 2024/04/02 [13:38]

최대집 후보, ‘의료천국 목포’ 수도권 대형병원 유치 공약

-‘의료 천국 목포’ 일환으로 민간 또는 국립의료기관의 수도권 대형병원 위탁경영, 상급종합병원 목포 유치



-‘의대 유치’가 구호로만 맴돌았던 이유 있어... 목포는 ‘의대’보다

총선취재단 | 입력 : 2024/04/02 [13:38]

 

최대집 후보, ‘의료천국 목포’ 수도권 대형병원 유치 공약

 

-‘의료 천국 목포’ 일환으로 민간 또는 국립의료기관의 수도권 대형병원 위탁경영, 상급종합병원 목포 유치

-‘의대 유치’가 구호로만 맴돌았던 이유 있어... 목포는 ‘의대’보다 ‘의사’ 먼저 유치 , 향후 외국인 환자까지 유치

 

 

 

▲ 최대집 후보, ‘의료천국 목포’ 수도권 대형병원 유치 공약 기자회견  © 목포뉴스/신안신문/폭로닷컴


최대집 소나무당 목포시 국회의원 후보가 4월 1일 옥암동  선거사무소에서 긴급기자회견을 열고 목포 소재 기존 민간 또는 국립의료기관의 수도권 대형병원 위탁경영, 그리고 목포 지역에 상급종합병원 유치 공약을 내놨다.

 

서울대학교 의과대학을 졸업하고 대한의사협회 회장을 지낸 최대집 후보는 지난달 16일 목포시 국회의원 선거 출마 선언을 하면서부터 ‘의료천국 목포’ 개념을 제안한 바 있다.

 

최 후보는 선거 과정에서 이를 보다 가다듬어 목포 의료인프라 확충을 위한 공약을 이번에 제시했다.

 

이날 기자회견 자리에서 최 후보는 “목포의 기존 민간 또는 국공립 의료기관을 수도권 대형병원에 위탁 경영토록 하는 일과, 나아가서 목포 지역에 상급종합병원을 유치하는 일을 통해서 목포를 서남권 최고의 의료천국으로 만들겠다”고 약속했다.

 

최 후보는 “의료기관의 성패는 의료 인력 확보에 달려 있다”면서 “하지만, 지역 특성상 목포 지역의 민간 및 국공립 의료기관은 우수 의료 인력 확보가 어렵고, 대개 늘 만성적자에 시달려 국고보조금 지원이 없으면 운영 자체가 힘든 상황이다. 수도권 대형병원의 선진경영을 도입한 경영혁신이 시급하다”고 단언했다.

 

최 후보는 “목포는 ‘의대’보다 ‘의사’를 먼저 유치해야 한다. 그를 위해 먼저 목포에 최고의 의료인프라부터 구축하는 일이 필요하다”면서 “그렇게 목포가 기존 수도권 지역의 의사들도 올 수 있는 환경이 된다면, 의대 유치도 역시 더 이상 요원한 일이 아닌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최 후보는 “장기적으로는 목포에도 수도권 대형병원을 분원 형태로 유치할 수 있도록 해야 할 것”이라면서 “서남권의 의료 환자가 목포로 집중되도록 하면서 이후엔 관광과 연계된 의료상품도 개발될 수 있도록 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이날 최대집 후보는 목포의 우수한 해양환경을 활용한 요양, 돌봄 프로그램, 환자용 남도 치료식 등에 대한 구상도 밝혔다.

 

아울러 올해 목포가 국제크루즈 입항이 가능해짐에 따라 외국인을 대상으로 한 의료관광 확충으로 목포 지역경제 부흥도 이끌어내겠다고 약속했다.

 

앞서 최대집 후보는 지난 3월 22일 민주당이 추진해온 목포의대 유치 공약의 실현가능성과 지역에 돌아오는 이익에 대해서도 의문을 표했다.

 

최 후보는 “목포에서 보건의료와 관련 우선적으로 필요하고 또 실현가능한 공약은 목포 지역 의료 수요를 완벽하게 충족시킬 중증외상센터 포함, 상급종합병원 역할을 하는 서남권 메디컬-돌봄 통합센터 구축”이라고 제언했다.


[공약발표 전문] 수도권 대형병원 유치로 목포를 의료천국으로 도약시키겠다

 

안녕하십니까. 목포 시민 여러분. 소나무당 목포시 국회의원 후보 기호 8번 최대집입니다.

 

저는 지난달 16일 목포시 국회의원 출마 선언 당시에 목포 부흥 계획의 일환으로 ‘의료천국 목포’ 공약을 제시한 바 있습니다.

 

오늘 그 공약의 1단계로서, 목포의 기존 민간 또는 국공립 의료기관을 수도권 대형병원에 위탁 경영토록 하는 일과, 나아가서 목포 지역에 상급종합병원을 유치하는 일을 통해서 목포를 서남권 최고의 의료천국으로 만들겠다는 구상을 밝힙니다.

 

의료기관의 성패는 의료 인력 확보에 달려 있습니다. 하지만, 지역 특성상 목포 지역의 민간 및 국공립 의료기관은 우수 의료 인력 확보가 어렵고, 대개 늘 만성적자에 시달려 국고보조금 지원이 없으면 운영 자체가 힘든 상황입니다. 수도권 대형병원의 선진경영을 도입한 경영혁신이 시급합니다.

 

저 최대집은 서울대 의과대학을 졸업했고, 또 대한의사협회 회장을 지냈습니다. 수도권의 우수한 의료 인력이 목포로 오도록 설득할 수 있는 배경과 권위를 갖고 있습니다.

 

목포가 지난 35년 동안 의대 유치를 외쳤지만 목포가 아무리 의사들을 육성해봐야 그들이 모두 수도권으로 몰려가는 한 의대 유치는 무의미합니다. ‘의대 유치’가 그간 늘 구호로만 맴돌았던 이유에 대해서 고민해봐야 합니다.

 

목포는 ‘의대’보다 ‘의사’를 먼저 유치해야 합니다. 그를 위해 먼저 목포에 최고의 의료인프라부터 구축하는 일이 필요로 합니다. 그렇게 목포가 기존 수도권 지역의 의사들도 올 수 있는 환경이 된다면, 의대 유치도 역시 더 이상 요원한 일이 아닌게 될 것입니다.

 

장기적으로는 목포에도 수도권 대형병원을 분원 형태로 유치할 수 있도록 해야 할 것입니다. 서남권의 의료 환자가 목포로 집중되도록 하면서 이후엔 관광과 연계된 의료상품도 개발될 수 있도록 하고자 합니다.

 

여기에다가 경제적 파급효과를 극대화하기 위해 목포의 우수한 해양환경 활용한 요양, 돌봄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또 환자 건강에 도움이 되는 환자용 남도 치료식이 개발될 수 있도록 지원도 할 예정입니다.

 

한편, 목포 내항 여객부두가 2024년 신설 확장됨에 따라 국제크루즈 입항이 가능해졌습니다. 중국 등 외국인을 대상으로 한국의 의료관광도 목포로 향하도록 하고 침체된 지역경제의 부흥을 이끌어 내도록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2023년 4월 1일    최대집 소나무당 목포시 국회의원 후보


[공지]

-최고 2만부를 발행하는 주간 신안신문(목포뉴스)은 목포시를 비롯 무안군신안군영암군 등지에 배포된다.(구독료: 연12만원/신한은행 100-032-629916 신안신문/대표전화 061-277-4777/010-7557-8549)

 

-주요 배포처는 전남도청서해지방해양경찰청, 목포경찰서, 목포해양경찰서시군청사법원검찰, 읍면동사무소 등 공공 기관과 농수축협터미널병원, 은행 등 다중 이용 시설과 개인, 단체 등이다.

 

 *구독료는  법인통장으로 선납해주시고  신문사  대표 핸드폰(01062371004)으로 전화나 문자, 이메일 주시면 됩니다. 단 개인구독은 제외함.


  *목포뉴스 4개 언론 계열사:신안신문/목포뉴스/인터넷신안신문/폭로닷컴

  /신안신문 http://sanews.co.kr/

/목포뉴스  http://www.mokpo.best/

/폭로닷컴  http://www.pokronews.com

 

/폭로닷컴 블러그  http://blog.naver.com/faith21k 

/전국 여행맛집 우수업체 블러그  http://blog.naver.com/true  


원본 기사 보기:목포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괴산 빨간 맛 페스티벌′ 앞두고 ′여심(女心)′ 유혹하는 빨간 꽃 화려한 자태 뽐내
1/23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