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주학생독립운동기념회관, 세월호 참사 8주기 추모 행사 추진

윤진성 기자 | 기사입력 2022/04/12 [08:20]

광주학생독립운동기념회관, 세월호 참사 8주기 추모 행사 추진

윤진성 기자 | 입력 : 2022/04/12 [08:20]

▲ 광주학생독립운동기념회관, 세월호 참사 8주기 추모 행사 추진



광주학생독립운동기념회관이 세월호 참사 8주기를 맞아 4월을 ‘노란 리본의 달’로 지정해 행사를 추진한다.

 

11일 학생독립운동기념회관에 따르면 이번 행사는 세월호의 아픔을 기억하고 희생자들을 추모하며 안전의 중요성을 상기하기 위함이다.

 

학생독립운동기념회관 전 직원은 세월호 추모 뱃지를 착용하고 회관 입구에 추모 현수막 문구를 게시한다. 또 11~20일 1층 현관 로비에서 시민들과 직원들이 협력해 ‘함께하는 기억의 나무’에 노란 리본 달기 등 추모의 장도 만들 예정이다.

 

학생독립운동기념회관 조미경 관장은 “이번 행사는 4·16 세월호 참사로 희생된 학생과 교원을 추모하고 참사의 교훈을 되새기는 시간이 될 것이다”며 “더불어 우리 회관은 지역주민들과 함께할 수 있는 의미 있는 행사를 꾸준히 운영하고 아이들의 안전한 교육환경 조성을 위해서도 더욱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윤진성기자

이메일:js-2158@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장흥 물축제, ‘무더위 정조준’ 9일 간의 대장정 시작
1/23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