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기사 독자의견

기사본문으로 돌아가기

  • 평화통일신문 2009/02/12 [13:02]

    수정 삭제

    어여 이씨들은 리로!!!
    남한에 이회택 축구선수가 있었다. 아니 지금 생존하고 있다. 헌데 시 사람의 행방이 묘연하다. 하늘에서 내려왔는지 모르겠다. 그의 아버지는 분명 북에 있는데 "리"씨임이 얼마전 부사상봉게서 연출을 했다. 이상하다. 방송이 잘못한 것인가. 부자라면 분명 리회택이 맞아야 할터인데 말이다. 리기원 선생님 그리고 리복재 선생님의 건투를 기원합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괴산 빨간 맛 페스티벌′ 앞두고 ′여심(女心)′ 유혹하는 빨간 꽃 화려한 자태 뽐내
1/23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