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고흥군청 태권도팀, ‘직장운동경기부 창단 지원 공모사업’ 선정

- 매년 9,000만원씩 3년간 2억7,000만원 지원금 확보 - 송진호 전남체육회장 ‘도우미 역할’ 눈에띄네

윤진성 기자 | 기사입력 2024/06/24 [07:05]

고흥군청 태권도팀, ‘직장운동경기부 창단 지원 공모사업’ 선정

- 매년 9,000만원씩 3년간 2억7,000만원 지원금 확보 - 송진호 전남체육회장 ‘도우미 역할’ 눈에띄네

윤진성 기자 | 입력 : 2024/06/24 [07:05]

 



[플러스코리아=윤진성 기자]전남 최초 태권도 실업팀인 고흥군청 태권도팀이 직장운동경기부 창단 지원 공모사업에 선정돼 향후 팀 운영에 큰 힘을 얻게 됐다.

 

전라남도체육회(회장 송진호)는 고흥군청 태권도팀이 대한체육회에서 시행하는 ‘2024년 하계종목 직장운동경기부 창단 지원 공모사업’에 선정돼 매년 9천만원씩, 3년간 2억 7천만원의 국비를 지원받게 됐다고 밝혔다.

 

이 사업은 대한체육회가 전국 직장운동경기부 운영 단체를 대상으로 직장운동경기부 활성화 및 안정적인 운영을 위한 지원으로, 하계종목 직장운동경기부의 신규 창단 완료 및 예정인 팀을 대상으로 예산 지원을 통해 안정적인 창단과 경기력을 돕는데 큰 힘이 되고 있다.

 

 

따라서, 태권도 종목으로는 전라남도 최초로 올해 4월 창단된 고흥군청 태권도팀은 공모사업에 사활을 걸었고, 팀 운영 계획, 인프라, 예산, 저변확대 기여도 등의 심사항목에서 우수한 점수를 받아 2억 7천만원의 운영비를 확보하는 쾌거를 이뤘다.

 

특히, 고흥군청 태권도팀의 선정 결실까지 송진호 전라남도체육회장 등은 대한체육회 등과의 긴밀한 교감을 한 것으로 전해졌다.

 

즉, 전라남도체육회와 고흥군청, 태권도 관계자간의 유기적인 협심이 공모 선정 및 국비 확보에 큰 힘이 되었다는 후문이다.

 

지원금은 선수 경기력 향상을 위한 대회출전비, 전지훈련비, 훈련용품비 등으로 사용되며, 열악한 지방재정과 훈련 여건 개선에 큰 도움은 물론 경기력 향상과 도내 연계육성에도 든든한 버팀목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전라남도체육회 송진호 회장은 “고흥군청 태권도팀이 공모사업에 선정되는 쾌거를 이뤄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며, “전남체육회에서도 이에 발 맞춰 선수들의 훈련 여건 개선과 연계육성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메일:tkpress82@naver.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산으로 갈까? 바다로 갈까? 보성군에 다 있네!
1/23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