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전남도, ‘찾아가는 전남건강버스’ 운영 활성화 온힘

협력기관 토론회서 현장 애로사항 수렴·개선 방안 논의

윤진성 기자 | 기사입력 2024/05/10 [17:11]

전남도, ‘찾아가는 전남건강버스’ 운영 활성화 온힘

협력기관 토론회서 현장 애로사항 수렴·개선 방안 논의

윤진성 기자 | 입력 : 2024/05/10 [17:11]

 



[플러스코리아=윤진성 기자]전라남도는 10찾아가는 전남건강버스운영 활성화를 위한 협력기관 토론회를 열어 현장 애로사항을 수렴하고 개선 방안을 논의했다.

 

찾아가는 전남건강버스감동주는 맞춤복지라는 전남도정 방침을 실현하기 위해 의료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직접 찾아가는 의료서비스를 하는 사업이다.

 

지난해 11월부터 운영해 현재까지 87개 마을, 1804명의 어르신을 만나 의과·한의과·치과 진료 등 총 1267건의 의료서비스를 했다.

 

올해 3월부터는 장애인복지시설까지 확대하고 장애인 건강 증진과 삶의 질 향상 역할까지 톡톡히 하면서 큰 호평을 받았다.

 

전남도는 이날 토론회에서 더욱 내실있는 건강버스 운영을 위해 전남도순천·강진의료원, 16개 군 보건소 등 유관기관과 사업 성과를 공유하고 의견을 나눴다.

 

또한 대형버스 접근성 개선과 농번기 서비스 수요 감소에 대한 개선 방안, 1회성 사업 한계를 벗어나 유소견자에 대한 사후관리 시스템 강화, 방문간호 등 다른 서비스와의 연계 등을 논의했다.

 

이상심 전남도 보건복지국장은 농어촌은 의료자원이 빈약하기 때문에 찾아가는 건강버스처럼 세심한 서비스도 필요하다다양한 의견을 반영해 서비스를 개선하는 등 건강한 전남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메일:tkpress82@naver.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유구색동수국정원, 한국관광공사 6월 가볼 만한 곳 선정
1/23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