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전남도, 순천서 6·10 민주항쟁 정신 계승 다짐

순천서 ‘민주로, 함께 걸어온 길, 다시 가야할 길’ 주제 기념식

윤진성 기자 | 기사입력 2023/06/10 [13:59]

전남도, 순천서 6·10 민주항쟁 정신 계승 다짐

순천서 ‘민주로, 함께 걸어온 길, 다시 가야할 길’ 주제 기념식

윤진성 기자 | 입력 : 2023/06/10 [13:59]

[플러스코리아타임즈 = 윤진성 기자]우리나라 민주주의의 큰 역사인 6·10 민주항쟁 정신을 계승하기 위한 제36주년 6·10민주항쟁 광주·전남 기념식이 10일 순천부읍성 남문터 광장에서 열렸다.

순천만국제정원박람회를 기념해 대한민국 생태수도 순천에서 열린 이날 기념식은 ‘민주로(路), 함께 걸어온 길, 다시 가야할 길’을 주제로 사단법인 광주·전남 6월항쟁(이사장 김남국)이 주관했다.

행사는 문금주 전남도 행정부지사와 전남도의원, 도민, 사회단체 등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1987합창단의 합창, 기념사, 축사, ‘자랑스러운 6월 항쟁인상’ 수여, 기념공연 순으로 진행됐다.

참석자들은 36년 전 민주주의 발전에 기여한 열사의 삶을 되새기고, 현 시대와 호흡하며 민주로(路) 걸어온 길을 더 나은 민주주의로 나아갈 것을 다짐했다.

문금주 부지사는 축사를 통해 “이 땅에 민주주의를 꽃피운 민주열사·애국시민들을 기억하고 6월항쟁의 정신을 후세에 전하는 일은 오늘을 사는 우리의 당연한 책무”라며 “전남도는 열사들의 고귀한 희생을 알리는데 더욱 힘쓰고 도민 모두 행복한 ‘대도약! 전남 행복시대’를 힘차게 열어가겠다”고 말했다.

이메일:tkpress82@naver.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팔영산이 품은 사찰, 고흥 능가사 템플스테이
1/23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