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서경덕 교수, 현충일 맞아 '찾아가는 호국버스' 진행

김사랑 기자 | 기사입력 2023/06/05 [10:25]

서경덕 교수, 현충일 맞아 '찾아가는 호국버스' 진행

김사랑 기자 | 입력 : 2023/06/05 [10:25]

 

▲ 학도의용군 모습     ©서경덕 교수

 

6일 현충일을 맞아 '한국 알림이' 서경덕 성신여대 교수가 누리꾼과 함께 호국역사를 널리 알리는 '찾아가는 호국버스'를 진행한다고 5일 밝혔다.

 

'찾아가는 호국버스'는 서 교수가 대형 버스, 호국시설 입장료 등을 자비로 충당하여, 누리꾼 50여 명과 함께 호국시설을 방문한 후 SNS상에 널리 알리는 프로젝트다.

 

이번 첫 방문지는 포항과 영덕이다. 학도의용군의 역사를 알리기 위해 포항여중전투학도의용군령비, 학도의용군 전승기념관, 장사상륙작전 전승기념관 등을 방문할 예정이다.

 

이번 일을 기획한 서 교수는 "현충일이 단지 휴일이 아니라 나라를 위해 목숨바친 국군장병들과 호국영령들을 추모하기 위한 날이라 걸 누리꾼에게 다시금 상기시키고 싶었다"고 전했다.

 

또한 그는 "잘 알려지지 않은 현충시설을 온라인 상으로 널리 알려 호국보훈의 달인 6월만이라도 많은 사람들이 방문할 수 있도록 유도하는 것이 행사의 취지다"고 강조했다.

 

지금까지 서 교수는 국방부 유해발굴감식단 홍보대사로써 시민들과 함께 유해발굴 현장도 방문해 왔고, 국립서울현충원 명예집례관으로 시민들의 자율 참배를 유도해 왔다.

 

한편 서경덕 교수는 "'찾아가는 호국버스'도 지속적으로 진행할 계획이며, 향후 더 다양한 '호국보훈 프로그램'을 개발하여 민간차원에서의 나라사랑을 꾸준히 실천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유구색동수국정원, 한국관광공사 6월 가볼 만한 곳 선정
1/23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