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담양군, 고서 성월지구․대덕 장산지구 지적재조사사업 완료

소유자 재산권 보호 및 토지 이용가치 상승 기대

이미란 기자 | 기사입력 2022/09/28 [08:39]

담양군, 고서 성월지구․대덕 장산지구 지적재조사사업 완료

소유자 재산권 보호 및 토지 이용가치 상승 기대

이미란 기자 | 입력 : 2022/09/28 [08:39]

담양군(군수 이병노)은 지난해부터 추진해 온 고서 성월지구와 대덕 장산지구의 지적재조사사업이 완료되어 지적공부를 새로이 작성했다고 밝혔다.

 

지적재조사사업은 지적공부와 실제 이용현황이 맞지 않는 지적불부합지를 대상으로 측량을 통해 현실 경계를 일치시켜 새로운 지적공부를 만드는 국가사업이다.

 

이번 사업을 통해 마을안길 확보 및 맹지 일부 해소 등 토지 이용가치를 높였으며, 현실경계 설정으로 오랫동안 이어져온 이웃 간 경계분쟁도 해소될 것으로 기대된다.

 

 

 

군 관계자는 마을 이장 및 주민들의 적극적인 협조로 지적재조사사업을 성공적으로 완료할 수 있었다며, 현재 추진 중에 있는 7개 사업지구 외에도 2030년까지 더욱 많은 사업지구를 선정해 지적불부합문제가 해소될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담양군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푸른 바다와 어우러진 국화길, 완도에만 있다
1/23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