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전남자치경찰위, 섬 치안 범죄 사각지대 살펴

진도 고군면 회동항 찾아 선착장 둘러본 후 주민간담회 등 개최

윤진성 기자 | 기사입력 2022/06/30 [14:35]

전남자치경찰위, 섬 치안 범죄 사각지대 살펴

진도 고군면 회동항 찾아 선착장 둘러본 후 주민간담회 등 개최

윤진성 기자 | 입력 : 2022/06/30 [14:35]

▲ 찾아가는 섬 치안현장 간담회

 

전라남도자치경찰위원회(위원장 조만형)는 지역맞춤형 시책 발굴 및 지원을 위해 위원장 등 위원 7명 전원이 진도지역 섬 치안 현장을 살피고 범죄 사각지대 최소화 방안을 논의했다고 밝혔다.

이들은 6월 29일까지 이틀간 진도 고군면을 방문해 회동선착장 내부영상망(CCTV) 설치 현장조사를 한데 이어 회동이장과 어촌계장 등 지역 주민의 의견을 들었다.

주민들은 경찰관이 없는 선착장에 방범용 내부영상망 설치가 절실하다고 건의했다. 또 섬 지역 인권침해 예방을 위해 섬 주민이 범죄 없이 안심하게 살도록 안전한 섬을 만들어달라고 주문했다.

위원들은 또 고군파출소 경찰관을 격려하고 치안상황을 청취한 뒤 위원회 출범 1주년을 맞아 위원과 사무국 직원이 함께하는 화합의 시간도 가졌다.

이와함께 진도경찰서를 방문해 진도 관내의 범죄 사각지대 예방 및 섬 치안 대책에 대한 설명을 듣고 경찰서 직원과의 대화를 통해 애로사항 등 해결 방안을 논의했다.

조만형 위원장은 “위원회 출범 2년차를 맞아 주민이 체감할 수 있는 전남형 시책을 발굴하고 특히 많은 섬을 보유한 지역 여건을 감안해 섬 주민의 인권보호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전남도자치경찰위원회는 올해 섬 치안대책으로 경찰관 미배치 유인섬 선착장에 내부영상망 설치사업 국비 6억 원을 확보해 도내 정기항로 선착장 49개소에 설치할 계획이며, 진도군에도 고군면 회동선착장 등 3개소에 설치할 예정이다.윤진성기자

 
 
이메일:js-2158@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장흥 물축제, ‘무더위 정조준’ 9일 간의 대장정 시작
1/23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