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제주도 인공지능 구현·활용 위한 디지털 전환 ‘잰걸음’

과기부 인공지능 학습용 데이터 구축 사업 6개 분야·11개 과제 선정 … 국비 162억 원 확보

김해천 기자 | 기사입력 2022/06/29 [14:36]

제주도 인공지능 구현·활용 위한 디지털 전환 ‘잰걸음’

과기부 인공지능 학습용 데이터 구축 사업 6개 분야·11개 과제 선정 … 국비 162억 원 확보

김해천 기자 | 입력 : 2022/06/29 [14:36]

 

제주특별자치도는 ‘2022년 인공지능 학습용 데이터 구축사업’에 응모한 결과, 6개 분야·11개 과제가 최종 선정돼 국비 162여억 원을 지원받게 됐다.

 

이 사업은 인공지능 학습용 데이터 구축ㆍ개방을 통한 전 산업 지능화 혁신 및 일자리 창출을 위해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지능정보사회진흥원이 추진하고 있다.

 

제주도는 이번 사업을 통해 1차산업(농업, 수산업)과 관광, 안전 등 여러 분야에 걸쳐 인공지능 구현을 위한 기반 데이터를 구축한다.

 

사업 추진방식은 민·관 협력(도-민간 연합체(컨소시엄))으로 이뤄지며, 이를 통해 구축한 데이터는 한국지능정보사회진흥원이 운영하는 인공지능(AI) 허브(https://aihub.or.kr/)를 통해 개방해 누구나 활용할 수 있게 된다.

 

이번에 선정된 과제는 ▲지능형 스마트 종자배양장 데이터 ▲넙치 질병 데이터 ▲감귤 착과량 학습데이터 ▲소방 3D객체 데이터 ▲국내 여행로그 데이터 ▲홍채 영상 데이터 구축이다.

 

제주도는 이번 사업으로 지역 산업의 인공지능 활용 기반 구축과 함께 대규모 일자리 창출을 통한 경제효과를 기대하고 있다.

 

특히 과제별 사업비의 30~40%가 대중 참여 제작(크라우드 소싱)에 할당되고 대중 참여 제작비 1억 원당 10명을 고용해야 하므로, 총 500여개 이상의 신규 일자리가 창출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윤형석 제주도 미래전략국장은 “인공지능 활용은 민간과 공공의 모든 영역에서 혁신의 필수조건”이라며 “앞으로 인공지능과 기존 산업의 융합을 통해 지역 산업이 혁신성장하는 기반을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장흥 물축제, ‘무더위 정조준’ 9일 간의 대장정 시작
1/23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