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정읍시청 직원들, 혈액 수급난 극복 ‘사랑의 헌혈’ 동참

- 23일, 정읍시청 광장서 사랑의 헌혈 운동 전개

이미란 기자 | 기사입력 2021/07/26 [20:00]

정읍시청 직원들, 혈액 수급난 극복 ‘사랑의 헌혈’ 동참

- 23일, 정읍시청 광장서 사랑의 헌혈 운동 전개

이미란 기자 | 입력 : 2021/07/26 [20:00]

 

정읍시청 직원들이 헌혈을 통한 이웃사랑 실천과 생명나눔 문화 확산에 앞장섰다.

 

시는 시민의 생명을 보호하고 보건 향상에 기여하기 위해 지난 23일 정읍시청 광장에서 사랑의 헌혈 운동을 펼쳤다.


코로나19 장기화로 단체헌혈과 개인 헌혈이 감소해 혈액 수급이 어려운 상황을 극복하기 위해 직원들이 앞장서 솔선수범하자는 취지다.

 

이날 오전 10시부터 오후 430분까지 진행된 사랑의 헌혈 운동은 시청 공무원과 유관기관, 단체 등의 자발적인 참여로 진행됐다.

 

시에 따르면 최근 코로나19 4차 대유행에 따른 사회적 거리두기 격상으로 단체헌혈이 잇따라 취소되고, 개인 헌혈도 위축되면서 혈액 수급에 비상이 걸린 상황이다.

 

이에 따라, 시는 헌혈에 대한 불안감 해소와 참여 분위기 조성을 위해 매년 4회에 걸쳐 공무원과 유관기관 단체 등을 대상으로 헌혈 운동을 전개하며 혈액 수급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또한, 매주 목요일 오전 9시부터 오후 4시까지 정읍헌혈의 공간(, 시기동주민센터 2)을 운영하며 시민의 헌혈 동참을 유도하고 있다.

 

헌혈은 시민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2021년에는 6월 말 기준으로 단체헌혈과 개인 헌혈을 포함해 1,602명의 시민이 헌혈에 동참했다.

 

헌혈 참여자에게는 혈액형과 B형간염, C형간염, 매독검사, 간 기능 검사 등 7종의 검진 서비스와 헌혈 1회당 10,000원 상당의 상품권을 제공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헌혈 운동은 자신과 사랑하는 가족, 나아가 우리 모두를 위한 사랑의 실천이라며, “지속적인 사랑의 실천을 위해 매주 목요일에 운영하는 정읍헌혈의 공간에도 많은 관심과 적극적인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정읍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파주시] 자유로 따라 황금노을에 물드는 파주 문산노을길
1/14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