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태안해경, 만대 삼형제 바위서 밀물에 고립된 20대 낚시인 구조

물때 확인, 구명조끼 착용 등 필수 안전수칙 준수 당부

윤진성 기자 | 기사입력 2021/06/20 [06:48]

태안해경, 만대 삼형제 바위서 밀물에 고립된 20대 낚시인 구조

물때 확인, 구명조끼 착용 등 필수 안전수칙 준수 당부

윤진성 기자 | 입력 : 2021/06/20 [06:48]

 



태안해양경찰서(서장 성창현)는 6월 19일 토요일 오전 10시 41분쯤 충남 태안군 이원면 만대 삼형제 바위에서 낚시하다 밀물에 갇혔다는 전화신고를 받고 벌말 구조정을 급파해 20대 손 모 씨를 무사히 구조했다고 밝혔다.
 

손 씨는 이른 아침 5시경 도착해 갯바위 낚시 중 물때를 잊고 밀물에 그대로 갇혀 고립됐다.

 

태안해경은 물때 확인과 구명조끼 착용 등 필수 안전수칙 준수를 거듭 당부했다.윤진성기자 js-2158@hanmail.net

이메일: js-2158@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강진 보은산 "홍련(紅蓮)의 유혹"
1/24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