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美 백신 출발…"내년 3월까지 1억명 코로나 면역 희망"

편집국 신종철 부국장 | 기사입력 2020/12/14 [09:27]

美 백신 출발…"내년 3월까지 1억명 코로나 면역 희망"

편집국 신종철 부국장 | 입력 : 2020/12/14 [09:27]

  © sBS뉴스캡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한 전 세계 누적 사망자가 160만 명을 넘어섰다. 이런 가운데 미국의 코로나19 백신 개발을 책임진 당국자가 ‘내년 3월까지 1억 명의 미국인이 면역력을 갖길 희망한다’는 취지의 발언으로 전 세계의 눈길을 끌었다.

 

13일(이하 현지시간)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미국에서 백신개발을 총괄하는 팀 ‘초고속작전’의 몬세프 슬라위 최고책임자는 이날 폭스뉴스에 출연해 “연말까지 약 4000만 도즈(dose)의 백신을 미 전역에 배포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는 이날 배포가 시작된 제약회사 화이자의 백신과 이달 중 긴급사용 승인이 날 것으로 예상되는 모더나의 백신 배포 물량을 합친 것이다.

 

양사의 코로나19 백신은 2회 접종해야 면역력이 생긴다. 이에 4000만 도즈는 2000만 명이 접종할 수 있는 분량이다.

 

슬라위는 “내년 1월과 2월에도 5000만~8000만 도즈의 백신이 매달 배포될 수 있다”며 “우리는 내년 1분기까지 1억 명이 면역력을 갖도록 할 것”이라고 밝혔다.

 

다만 그는 “미국이 집단면역을 형성하려면 75~80%가 면역력을 가져야 한다”며 “내년 5~6월 사이에 이 지점에 도달하길 희망한다”고 전했다.

신종철기자 s1341811@hanm

사회뉴스 wqptls@hanmail.net
9회말 2아웃에도 포기를 모르는 야구선수들처럼, 끝까지 최선을 다하고 책임감 있는 기자가 되고 싶습니다. ‘강심장’을 가슴에 품고, ‘런닝맨’처럼 취재현장을 뛰어, 독자들에게 웃음과 ‘힐링’을 선사하겠습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포토] 바쁘다 바빠, 농번기 새벽 들판
1/24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