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고흥 나로도 아이들의 단오 풍경

윤진성 기자 | 기사입력 2021/06/20 [07:53]

고흥 나로도 아이들의 단오 풍경

윤진성 기자 | 입력 : 2021/06/20 [07:53]

 



봉래초등학교(교장 장재수)는 지난 6. 14.(음력 55일 봉래초 강당에서 봉래초와 백양초 4학년~6학년 학생들이 참여한 가운데 단오명절 체험행사를 열었다.

 

이번 행사는 작은 학교 특성화 프로그램으로 단오체험 일곱 마당과 페이스페인팅쑥주머니 만들기 부스체험으로 꿈꾸는 놀이터 마을학교(대표 김경희 강사)와 봉래초백양초 교사 6명이 각 마당 보조 강사로 참여하여 진행하였다.

 

장재수 교장 선생님은 인사말을 통해 음력 5월 5일 단오날은 1년 중 태양의 기운이 가장 강한 날로 수릿날천중절중오절단양으로 불리기도 했으며·추석과 함께 3대 명절로 지내기도 했습니다조상들은 액운을 쫓고 건강을 기원하기도 하며단오날은 우리 나라 선조들의 지혜로운 세시풍속입니다오늘 단오명절 체험으로 봉래초와 백양초 학생들이 더불어 함께하는 전통문화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고 봉래초와 백양초 학생들이 서로 친목을 다지는 계기가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라고 체험행사 목적을 밝혔다

 

단오 체험행사는 전통 세시 풍속과 관련한 일곱 마당과 부스체험으로 이뤄졌다첫째 마당, 24절기에 대한 상식과 동지에 관한 내용이 포함된 도전 골든벨둘째 마당단오 호랑이와 함께하는 에코백 만들기셋째 마당단오선 만들기넷째 마당단오날 어린이가 건강하게 자라길 바라는 마음이 담긴 오색실 사용하여 장수팔찌 장명루 만들기다섯 마당땅의 기운이 가득 담긴 쑥과 수리취로 꼬리떡과 손절편 만들기.

 

 

여섯 마당세균을 막고 염증을 없애주는 창포물 체험 및 나누기일곱 마당올해 소망을 담은 단오등 만들기마지막 부스체험으로는 호랑이 페이스페인팅과 햇쑥을 이용한 쑥 방향제 쑥주머니 만들기로 진행하였다.

 

 

체험에 참가한 추형주 학생은 페이스 페인팅을 또 하고 싶다도안 캐릭터 그리기를 좋아하는데 잘하지 못하는 친구는 제가 직접 그려 줄 수 있어 기분이 좋았다” 김가온 학생은 모두 해보고 싶어서 꼼꼼하게 하다보니시간이 많이 걸려 페이스페인팅을 못해서 아쉽다다음 번에는 꼭 다시 해보고 싶다.” 박시화 학생은 오색실을 이용해 다섯 가닥으로 장명루 만드는 것이 신기했다선생님들께서 친절하게 설명해주셔서 좋았다처음 알고 처음 해보는 것도 많아 신기하고 재미있었다

 

그 중에서 창포물에 머리감기가 기억에 오래 남을 것 같다단오 퀴즈 마당에서 규랑이랑 최종문제 풀고 둘이 남았는데가위 바위 보로 내가 상품을 받아서 친구에게 좀 미안했다그래도 즐겁게 체험한 단오체험이었다고 말했다.윤진성기자 js-2158@hanmail.net

이메일: js-2158@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파주시] 자유로 따라 황금노을에 물드는 파주 문산노을길
1/14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