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 부총리 “이달 서울 신속민간재개발 후보지 25곳, 2만6000호 선정”
글쓴이 : 김정화 날짜 : 2021.12.08 22:48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8일 매매시장과 전세시장 등 주택시장이 안정화 흐름을 보이고 있다고 진단했다.

 

또 이달 중 첫 서울시 신속통합기획 재개발 후보지 25곳, 2만6000호 내외를 선정하는 한편, 30년 거주 통합공공임대를 내년 1월부터 매년 7만 가구를 공급하겠다고 발표했다.

 

홍 부총리는 8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제34차 부동산시장 점검 관계장관회의를 주재하고 이같이 밝혔다.

 

▲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8일 서울 광화문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제34차 부동산시장 점검 관계장관회의’를 주재,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사진=기획재정부)  ©



◆ 서울 일부 아파트값, 하락 진입 직전 수준

 

홍 부총리는 최근 부동산 시장 동향과 관련해 “사전청약, 2·4대책 예정지구 지정 등 주택공급 조치와 기준금리 인상, 가계부채 관리 강화 등으로 최근 주택시장의 안정화 흐름이 보다 확고해지는 양상”이라고 밝혔다.

 

이어 “매매시장의 경우 서울은 일부 지역에서 아파트 가격이 하락 진입 직전 수준까지 안정되고 11월 실거래의 절반이 직전 거래 대비 보합·하락했다”며 “지방은 세종·대구를 비롯해 가격 하락 지역이 증가하는 추세”라고 밝혔다.

 

서울 아파트 보합·강보합 주요 지역을 보면 강북(0.0%), 관악(0.01%), 광진(0.03%), 금천(0.04%) 등이다. 서울 아파트 직전 대비 가격 보합·하락 비율은 지난 7월 26.1%, 8월 25.8%에서 9월 28.8%, 10월 35.5%, 11월 49.6%로 커졌다. 세종(-0.26%), 대구(-0.03%), 전북 김제(-0.18%), 경북 영주(-0.11%) 등은 아파트 가격이 하락세를 보였다.

 

홍 부총리는 “매수심리를 간접적으로 확인할 수 있는 아파트 경매시장에서의 낙찰률(62.2%)이 연중 최저, 평균 응찰자 수(2.8명)도 2000년대 이후 최저 수준까지 하락했다”고 설명했다.

전세시장도 가격상승세가 둔화되는 모습이다.

 

홍 부총리는 “입주 물량 증가, 대규모 정비사업 이주 종료 등으로 지난해 8월 임대차법 시행 이후 최다 매물이 출회되고 가격 상승세도 지속 둔화하는 모습”이라고 말했다.

 

서울 아파트의 전세 가격 상승률은 8월 넷째 주 0.17%에서 11월 다섯째 주 0.10%로 둔화됐다. 같은 기간 수도권도 0.25%에서 0.12%로 가격 상승 추세가 주춤한 모습을 보였다.

 

홍 부총리는 “최근 민간기관의 조사에 따르면 가격 하락기였던 2019년 6월 이후 약 1년 반 만에 매매시장의 경우 중개업소들의 10월 대비 11월 가격 상승 전망 응답 비중은 30.4%에서 8.9%로, 가격하락 전망 응답 비중은 4.4%에서 20.4%로 큰 폭으로 변화했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정부는 부동산 정책의 기본 틀을 견지하며 시장기대를 상회하는 공급확대 및 적극적 수요관리 등을 통해 안정화 기조가 확산되도록 총력 경주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 이달 서울 신속 민간재개발 후보지 25곳, 2만 6000호 선정

 

이날 회의에서는 공공재개발 및 신속통합기획 민간재개발 추진현황과 후보지 추가 지정 등에 대한 논의도 있었다.

 

홍 부총리는 “정부와 서울시 등 지자체는 도심의 주택재개발 수요에 폭넓게 부응할 수 있도록 신속한 주택공급에 긴밀 협력 중”이라며 “공공재개발은 사업성 문제 등으로 사업이 정체된 지역을 중심으로 공공이 참여해 용적률, 사업속도 제고 등 인센티브를 제공하는 방식으로 운영하고 있으며 높은 호응도를 기반으로 수도권 29곳, 3만4000호의 후보지를 기지정했다”고 설명했다.

 

서울시 신속통합기획 민간재개발은 사업성이 비교적 양호한 지역 등을 대상으로 공공이 절차 단축을 지원하며 지난 9~10월 첫 후보지 공모 이후 심의가 진행되고 있다.

 

홍 부총리는 “향후 도심 정비사업에 공백이 없도록 이달 중 첫 신속통합기획 재개발 후보지 25곳, 2만6000호 내외의 선정 및 국토부·서울시 공공재개발 2차 후보지 공모를 연이어 실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신속통합기획 후보지 미선정 지역은 주민이 원할 경우 공공재개발 공모에 참여할 수 있도록 허용하고 후보지 발표 시 시장 불안 요인 차단방안도 함께 마련하는 등 공공재개발과 신속통합기획 간 협업·연계를 더 강화해 나가겠다”고 덧붙였다.

 

▲ 시흥 은계지구 신혼부부용 행복주택 36㎡형 내부 모습.(사진=대한민국 정책기자단)  ©



◆ 30년 거주 통합공공임대, 내년 1181호 등 매년 7만호 공급

 

회의에서는 또 통합공공임대 추진 및 향후 계획에 대해서도 논의했다.

 

홍 부총리는 “내년 1월 중 과천 지식정보타운, 남양주 별내 등 수도권 선호 입지에 1181가구 규모의 첫 입주자를 모집하는 것을 시작으로 향후 매년 7만호 수준의 물량을 통합공공임대로 공급하겠다”고 강조했다.

 

통합공공임대는 영구임대, 국민임대, 행복주택 등 공급자 중심의 기존 공공임대를 수요자 관점에서 재설계하기 위해 2017년 주거복지로드맵에서 제안한 개념이다.

 

임대주택 유형별로 영구임대는 생계·의료급여수급자, 국민임대는 신혼·다자녀, 행복주택은 대학생·청년 등으로 입주자격이나 기준이 달랐던 것을 연구용역 등 준비를 거쳐 시행준비를 완료한다.

 

홍 부총리는 “통합공공임대는 ‘질 좋은 평생주택’을 실현해 나가기 위한 중요한 발걸음으로 30년 거주를 보장해 이사 걱정 없이 내 집처럼 살 수 있도록 하고, 거주 중 소득수준이 점차 증가하면서 발생했던 퇴거 리스크도 해소할 수 있게 됐다”고 설명했다.

 

유형별로 다양했던 입주자격 및 기준도 단일화해 보다 폭 넓은 계층이 이용 가능토록 하고, 수요자 편의성도 개선됐다. 기존 공공임대 거주 기간은 행복주택의 경우 최장 10년에 불과하고, 거주 기간 소득이 일정 수준을 넘어서면 퇴거 대상이 됐다. 특별공공임대는 월평균 소득 기준 중위소득 150% 이하에 총자산이 소득 3분위 이하, 순자산 평균값 이하로 입주 자격·기준을 통일했다.

 

통합공공임대와 연계해 3~4인 가구가 선호하는 전용 면적 60~85㎡ 중형주택도 신규 도입한다. 올해 1000가구, 내년 6000가구, 2023년 1만1000가구 등 매년 공급량도 확대할 계획이다.

 

홍 부총리는 “12월에는 연중 최대 물량의 사전청약 1만7000호를 실시하고, 2·4대책 본지구 8곳 지정 등 주택공급을 위한 가시적 조치들이 이뤄질 예정”이라며 “정부는 최근 주택시장 안정세가 시장에 확고히 자리잡도록 총력 경주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전체 289212 현재페이지 1 / 9641
NO 제 목 글쓴이 등록일
289212 노형욱 국토부 장관, “불가피한 이동 시 방역·안전에 총력대응” 김정화 2022.01.29
289211 경찰간부후보생 선발시험 7월 30일 실시 김정화 2022.01.29
289210 정의용 외교장관, 우크라이나 상황 관련 공관장 화상회의 주재 김정화 2022.01.29
289209 충북 보은 야생멧돼지 ASF 발생에 따른 가축전염병 방역대책 추진 김정화 2022.01.29
289208 “교차로 ‘빨간불’이면 반드시 정지 후 우회전 하세요” 김정화 2022.01.29
289207 설 연휴에도 여성·가족·청소년 지원 상담서비스 정상 운영 김정화 2022.01.29
289206 지난해 생산·소비·투자 모두 늘어 4년 만에 ‘트리플 증가’ 김정화 2022.01.29
289205 2월 3일부터 동네병원서 코로나 ‘검사부터 치료까지’ 한 번에 김정화 2022.01.29
289204 피치, 한국 국가신용등급 ‘AA-’ 유지…전망도 ‘안정적’ 김정화 2022.01.29
289203 출퇴근시간 증차·준공영제 확대…광역버스 서비스 개선 김정화 2022.01.29
289202 김 총리 “설 연휴가 오미크론 유행 크기 결정…고향방문 자제를” 김정화 2022.01.29
289201 [성남시], 성남시청소년재단, 지역사회 소외된 이웃 위해 전직원 기부금 동참 김정화 2022.01.28
289200 [김포시], 김포 애기봉평화생태공원 설 연휴 기간 정상운영 김정화 2022.01.28
289199 [김포시], 2022년 표준주택가격 공시 김정화 2022.01.28
289198 [김포시], 지역주택조합 가입 전 꼭 확인하세요! 김정화 2022.01.28
289197 [김포시], 청년농업인 창업사관학교 교육생 모집 김정화 2022.01.28
289196 [김포시], 2022년 설 명절 물가안정 캠페인 실시 김정화 2022.01.28
289195 [김포시], 물티슈, 변기에 버리면 안 돼요! 김정화 2022.01.28
289194 [김포시], 「금빛수로 아동 얼음썰매장」 운영 종료 김정화 2022.01.28
289193 김포시보건소, 산후조리원 방역관리 및 점검 강화 김정화 2022.01.28
289192 [김포시], 마산도서관 특화프로그램, 「랜선으로 떠나는 라틴아메리카 여행」운영 김정화 2022.01.28
289191 [김포시], 김포시-인천출입국·외국인청-질병관리청 설 연휴 대비 직업소개소 합동점검 실시 김정화 2022.01.28
289190 [김포시], ‘불법 현수막 시민감시단’ 출범 김정화 2022.01.28
289189 [김포시], 사우동, 설 명절을 위한 불고기 밀키트 기부 김정화 2022.01.28
289188 [김포시], 김포본동, 하나님의 교회 세계복음선교협회 설맞이 이웃사랑 나누기 김정화 2022.01.28
289187 [김포시], 장기동, 설맞이 환경정화 활동 실시 김정화 2022.01.28
289186 [김포시], 마산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 코로나로 위기에 빠진 가정에 “설명절 꾸러미” 전달 김정화 2022.01.28
289185 [김포시], 운양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어려운 이웃을 위한 일일 배달기사 자처 김정화 2022.01.28
289184 [김포시], 제1호 나눔의 거리, 설맞이 희망을 나누다! 김정화 2022.01.28
289183 [김포시], 양촌읍, ㈜한신그룹서 ‘사랑의 이웃돕기 쌀’ 기탁 김정화 2022.01.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