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머리가 좋은 곳이 행정부와 은행이다

려증동 교수 | 기사입력 2007/04/15 [08:45]

머리가 좋은 곳이 행정부와 은행이다

려증동 교수 | 입력 : 2007/04/15 [08:45]
머리가 좋은 곳이 행정부 대통령이다. 나는 초기 <공무원 신상명세서>에 呂增東(려증동)으로 적어 내었다. 그러던 것이 어느 때부터는 려증동(呂增東)으로 바뀌게 되었다. 이름적기가 자유로 되고 있는 곳이 행정부 대통령이다. 1998년 8월에 65세 정년(定年) 퇴직을 했다. 대통령이 주는 훈장증이 내려왔다. <국민훈장 모란장 려증동>으로 기록되어 있다. 이름적기 자유를 보장하는 분이 대통령이다. 이름적기 기본인권 제1호를 보장하는 분이 대통령이다. 대통령이 이름적기 자유를 시행하면 온 나라가 대통령 시행에 따라야 한다. 그렇게 되지 않고 있는 나라가 세계에서 하나 있다. 그 나라 이름이 SK 코리아이다.

은행을 찾아가서 신규로 통장을 만들어 달라고 하면 <통장원본 신청서>에 이름을 적으라고 한다. <려증동>으로 적어내면 <주민등록증>을 내어놓으라고 한다. <주민등록증>에는 <여증동>으로 적혀 있다. 은행 직원이 <주민등록증>을 복사기 앞으로 가지고 가서 복사를 해서 은행보존용으로 하고, <주민등록증>을 돌려주면서 <신규통장이 나왔습니다>라고 한다. <성씨가 달라서 안 된다>라고 말하는 은행 직원이 하나도 없다. 은행 쪽은 머리가 좋아서 대통령 쪽을 따르고 있다. 그런가 하면, 머리가 나쁜 비행기 항공사 쪽은 머리가 나쁜 대법원 쪽을 따르고 있다.
려증동ː국립 경상대 명예교수/배달학
작성자ː려증동ː呂增東ːRyeo, Jeong­Dong
날    자ː2007년 4월 15일
인터넷 日刊 ː플러스 코리아(
www.pluskorea.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보성군 제암산자연휴양림에서 느끼는 여름향기
1/23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