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페리 메를링, "달러는 지속적으로 더 강세↑"..한국은 환율 스와핑 더 요구해야 살아남아

미국의 경제적 주도권 유지

외환 시장에서의 전략적 접근

미국의 경제적 주도권 유지

전태수 기자 | 기사입력 2024/07/08 [09:42]

페리 메를링, "달러는 지속적으로 더 강세↑"..한국은 환율 스와핑 더 요구해야 살아남아

미국의 경제적 주도권 유지

외환 시장에서의 전략적 접근

미국의 경제적 주도권 유지

전태수 기자 | 입력 : 2024/07/08 [09:42]
본문이미지

▲ 올해 전 세계 주요 통화의 3분의 2가 미국 달러 대비 약세를 보였으며, 이는 연준의 높은 금리로 인해 투자자들이 미국 자산을 매수하기 위해 달러를 필요로 했기 때문입니다. 이는 글로벌 경제에 심각한 영향을 미칠 수 있는 이례적으로 광범위한 변화입니다.    

 

국제 금융의 복잡한 세계에서 미국 달러의 지속적인 강세는 단순한 경제 원리만으로 설명되지 않으며, 여러 숨은 힘과 전략적 조치들의 결합으로 인해 나타나는 현상이다. 이러한 동력을 이해하는 것은 달러가 계속해서 지배적인 위치를 유지하는 이유와 글로벌 경제에 미치는 영향을 보다 심층적으로 파악하는 데 도움이 된다.

 

첫 번째로, 미국 연방준비제도(Fed)의 통화 정책이 강한 미국 달러의 주요 동력이다. Fed는 높은 금리를 유지하여 인플레이션을 억제하려는 전략을 취하고 있으며, 이는 미국 자산을 글로벌 투자자들에게 더욱 가치있는 시장으로 만들었다. 결과적으로 투자자들은 미국 자산을 구매하기 위해 달러를 필요로 하게 되어 달러 수요가 증가하게 된다. 이러한 정책은 달러가 세계 무역과 금융에서 중요한 역할을 하고 있다는 점에서 Fed가 사실상의 세계 중앙은행 역할을 하고 있음을 강화한다.

본문이미지

▲ 메를링은 경제적 정치적 전략의 결합으로 세계가 위험할수록 달러화는 올라간다는 내용을 강연한다.    

 

국제 정치경제 전문가인 페리 메를링은 글로벌 달러 시스템이 경제적, 정치적 전략의 결합으로 진화하고 강화되었다고 강조한다. 메를링의 분석에 따르면 달러의 회복력은 글로벌 위기 시 미국이 금융 시스템을 활용하는 능력에 기인한다. 미국 당국의 금융 도구와 정책의 전략적 배치는 달러가 글로벌적으로 안정적이고 선호되는 통화로 남아있도록 보장한다. 이러한 전략적 접근은 특히 위기 상황에서 미국이 금융시장에서 유리한 위치를 유지하게 한다.

 

달러 강세는 또한 글로벌 경제 상황과 지정학적 사건의 영향을 받는다. 예를 들어, 우크라이나 전쟁과 그에 따른 경제 제재는 유럽 경제에 더 큰 타격을 주어 유로화가 약세를 보이게 하고 달러를 강세로 만든다. 또한, 중국의 엄격한 COVID-19 정책으로 인한 경제적 어려움은 위안화의 경쟁력을 약화시켜 달러의 위치를 더욱 강화한다. 이러한 글로벌 사건들은 달러의 강세를 유지하는 데 중요한 역할을 한다.

 

찰스 칼로미리스는 "미국 정부가 높은 부채 수준을 관리하기 위해 금융 억압을 활용할 가능성"에 대해 말하지만 실질적으로 미국은 이제 유럽과 다른국가의 눈치를 안보는 것 같다. 이 같은 조치는 외국 투자자들이 미국에 계속해서 투자하도록 유지하는 정책이다는 내용인데 (미국내) 계속 자금조달하도록 하여 달러 가치를 높게 유지하는 것을 골자로 한다는 내용이다.  이러한 전략은 논란의 여지가 있지만, 미국이 경제적 지배력을 유지하기 위해 하는 전략적 국제정치 행위이며 일본, 유럽등 동맹국에 대한 배려보다는 발등에 떨어진 불 끄기 위해 금융 시스템을 통제하며 경제적 안정성을 유지한다는 목적이다고 밝힌다. 

본문이미지

▲ 찰스 칼로미리스는 미국부채 관리를 위해 금융을 억압적으로 관리하고 있다고 말하고 있다.    

 

 

결론적으로, 지속적인 미국 달러의 강세는 통화 정책, 전략적 경제 조치 및 지정학적 요인의 복합적인 상호작용의 결과이다. Fed의 높은 금리, 미국의 전략적 금융 조치, 그리고 글로벌 경제 사건들이 결합되어 달러의 지배적인 위치를 유지하는 데 기여한다. 이러한 숨은 힘을 이해하는 것은 강력한 달러가 초래하는 도전을 헤쳐나가기 위해 전 세계 정책 입안자와 투자자들에게 중요하다.

 

한국이 해야 할 일 -환율 스와핑 더 요구해야 

 

한국이 미국과 환율 스와핑을 지속적으로 요구해야 하는 이유는 다각적 경제 이점 때문이다. 환율 스와핑은 외환 시장의 변동성을 줄이고 금융 시장의 안정을 유지하는 데 중요한 역할을 한다. 이를 통해 한국은 외환 보유고를 확충하고, 급격한 환율 변동으로 인한 경제적 충격을 완화할 수 있다.

 

또한, 미국과의 스와핑 협정은 국제 사회에서 한국의 경제적 신뢰도를 높여 외국인 투자 유치와 경제 안정성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친다.

 

긴급 상황 시 유동성 지원을 받을 수 있는 중요한 수단이기도 하여, 경제 충격을 최소화하고 경제 안정성을 유지하는 데 기여한다. 따라서 한국은 경제적 불확실성에 효과적으로 대응하고 지속 가능한 경제 성장을 도모하기 위해 미국과의 환율 스와핑을 지속적으로 요구해야 한다.


원본 기사 보기:내외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팔영산이 품은 사찰, 고흥 능가사 템플스테이
1/23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