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정읍시, 지난해 공공예금 이자수입 53.9억원...“역대 최고액”

- 체계적인 자금 운용으로 올해는 65억원 달성 전망

이미란 기자 | 기사입력 2024/05/29 [21:33]

정읍시, 지난해 공공예금 이자수입 53.9억원...“역대 최고액”

- 체계적인 자금 운용으로 올해는 65억원 달성 전망

이미란 기자 | 입력 : 2024/05/29 [21:33]

[플러스코리아=이미란 기자]정읍시의 지난해 일반회계 공공예금 이자수입이 역대 최고액인 539000만원을 기록했다.

 

시가 밝힌 2023년 이자수입 세부내역을 보면 정기예금 이자 524000만원 통합계좌 이자 15000만원 등 539000만원이다. 이는 전년 대비 239000만원 늘어난 수치이자, 역대 가장 큰 수익 규모다.

 

시의 공공예금 이자수입은 민선 8기 출범 이후 크게 상승했다.

 

최근 시의 공공예금 이자수입을 살펴보면 201824억원, 201932억원, 202036억원, 202119억원으로 연 평균 277500만원을 기록했다.

 

민선 8기가 출범한 2022년에는 전년보다 11억 상승한 30억원을 기록했고, 지난해에는 한국은행의 기준금리 인상 기조에 따라 적극적인 일반회계 자금운용을 통해 539000만원을 기록하며 역대 최고액을 경신했다.

 

특히 올해는 일반회계 자금 유동성 확보와 금리 상황을 반영한 체계적인 자금 운용을 통해 전년보다 약 11억원이 증가한 65억원을 달성할 것으로 전망된다. 지난해에 이어 올해 자체 기록을 또다시 경신하며 시 세외수입 증대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시는 최근 경기 불황·침체로 큰 폭의 지방교부세 감소에 따라 안정적인 자주재원 확보 필요성을 인식하고, 고금리가 유지되는 금융환경에 발맞춰 이자 수입 증대의 적기로 판단해 여유자금을 금리가 높은 정기예금에 전략적으로 예치하고 있다.

 

이학수 시장은 금리변동 상황을 철저히 모니터링하고 시 금고와 유기적 연락을 통한 일반회계 여유자금의 적기 정기예금 예치로 공금예금 잔액 최소화 및 이자수입 극대화에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정읍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산으로 갈까? 바다로 갈까? 보성군에 다 있네!
1/23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