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전남도, 다중이용시설 위생·안전 강화

결혼식장·호텔 등의 음식점 347개소 소비기한 준수 등 점검

윤진성 기자 | 기사입력 2024/05/26 [08:56]

전남도, 다중이용시설 위생·안전 강화

결혼식장·호텔 등의 음식점 347개소 소비기한 준수 등 점검

윤진성 기자 | 입력 : 2024/05/26 [08:56]

 

[플러스코리아=윤진성 기자]전라남도는 27일부터 31일까지 5일간 22개 시군과 합동으로 다중이용시설 내 음식점 등의 위생·안전을 선제적으로 강화하기 위해 집중 점검에 나선다.

 

이번 점검은 사람들이 많이 이용하는 다중이용시설인 PC, 결혼식장, 장례식장, 호텔 등에서 영업하는 음식점, 카페 등 총 347개소를 대상으로 이뤄진다.

 

주요 점검 내용은 식품의 위생적 취급 여부 식재료의 보존·보관 기준 준수 여부 소비(유통)기한 경과 제품 판매·사용 여부 음식물 재사용 여부 등이다.

 

점검과 함께 커피, 음료 등 국민이 많이 섭취하는 조리식품을 수거해 식중독균 오염 여부도 검사할 예정이다.

 

또한 고온·다습한 여름철을 목전에 두고 있어 식중독 발생 증가가 우려됨에 따라 식중독 예방 6대 수칙 지도·홍보도 함께 펼친다. 6대 수칙은 손씻기, 익혀먹기, 끓여먹기, 세척·소독하기, 날음식과 조리음식 구분해서 칼·도마 구분 사용하기, 보관온도 지키기다.

 

이상심 전남도 보건복지국장은 도민이 많이 이용하는 시설 내 음식점 등에 대해 사전 점검을 실시해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는 위생적 외식 환경을 조성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메일:tkpress82@naver.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유구색동수국정원, 한국관광공사 6월 가볼 만한 곳 선정
1/23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