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정읍시, 기초수급자 진단의료비 지원으로 경제적 부담 완화

이미란 기자 | 기사입력 2024/05/24 [14:42]

정읍시, 기초수급자 진단의료비 지원으로 경제적 부담 완화

이미란 기자 | 입력 : 2024/05/24 [14:42]

[플러스코리아=이미란 기자]정읍시는 기초생활수급자의 근로능력을 평가하기 위한 근로능력평가용 진단의료비(이하 근평진단비)를 지원하며 기초생활수급자의 경제적 부담을 완화하는 데 노력하고 있다.

 

기초생활수급자는 질병·부상으로 치료나 요양이 필요하다는 것을 증명하기 위해 매년 의료기관에 근평능력평가용 진단서를 제출해야 한다. 만약 기간 내 미제출 시 근로능력자로 판단되 생계급여가 줄어드는 등 불이익을 받을 수 있다.

 

그러나 근평진단비는 진단 항목에 따라 최소 1만원에서 최대 30만원까지 비용이 발생해 기초수급자에게 부담으로 다가왔다.

 

이에 따라 시는 기초수급자가 진단서를 발급받는 데 경제적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근로평진단비를 지원하기로 했다. 지원 대상자는 18세 이상 64세 이하의 기초수급자다.

 

지원범위는 근로능력평가 진단서 발급 기준일로부터 최대 2개월 전까지의 의료비 사용액이다.

 

대상자는 연간 1회까지 지원받을 수 있으며, 다른 질환 진단 시 최대 3회까지 지원받을 수 있다.

 

지원을 희망하는 대상자는 의료비 영수증과 세부내역서, 통장사본 등 서류를 갖춰 주소지 읍면동주민센터에 신청하면 된다.

 

시 관계자는 이번 사업을 통해 기초수급자들이 경제적 부담 없이 필요한 의료 서비스를 받을 수 있길 바란다저소득층의 삶의 질을 향상시키기 위한 사업을 지속적으로 시행하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정읍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유구색동수국정원, 한국관광공사 6월 가볼 만한 곳 선정
1/23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