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이낙연 광주 출마 검토…김종민은 세종·용산

장서연 | 기사입력 2024/02/29 [18:57]

이낙연 광주 출마 검토…김종민은 세종·용산

장서연 | 입력 : 2024/02/29 [18:57]

 

 

새로운미래 이낙연·김종민 공동대표는 4·10 총선에서 각각 광주, 용산·세종갑 지역 출마를 검토중이다. 

새로운미래 이동영 선임대변인은 29일 CBS노컷뉴스와의 통화에서 "이낙연 대표가 오는 3일 광주에서 출마선언을 할 것"이라며 "구체적인 지역구는 미정이다"라고 밝혔다.

이 공동대표는 광주 내 지역구를 두고 고심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구체적으로 개혁신당 양향자 원내대표 지역구인 광주 서을과 더불어민주당 민형배 의원이 현역으로 있는 광주 광산을을 후보로 고려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지역구 출마를 결정한 김 공동대표도 서울 용산과 세종갑을 두고 고민 중이다.

김 공동대표는 이날 MBC라디오 '김종배의 시선집중'에 출연해 "최종적으로 용산하고 세종갑 지역 중 하나를 검토 중이다"라고 밝혔다.

 

김 공동대표는 "최종적인 결정은 이번주 말 안으로 결정할 예정이다"면서 "최근 더불어민주당을 탈당해 새로운미래로 합류한 박영순 의원의 입당으로 충청벨트를 만들어야 한다는 당 내부의 얘기도 있기 때문이다"고 설명했다.


원본 기사 보기:미디어저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미식 여행지 고흥, ‘녹동항 포차’에서 추억을 쌓아요
1/23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