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정읍시, 일자리정책 추진 컨트롤타워 ‘일자리정책 추진단’ 확대 운영

- 지난해 9447명 일자리창출...목표보다 877명 초과 달성 - 일자리정책추진단 13개 부서·직원 15명으로 확대 일자리 1만 274명 창출 목표

이미란 기자 | 기사입력 2024/02/29 [15:47]

정읍시, 일자리정책 추진 컨트롤타워 ‘일자리정책 추진단’ 확대 운영

- 지난해 9447명 일자리창출...목표보다 877명 초과 달성 - 일자리정책추진단 13개 부서·직원 15명으로 확대 일자리 1만 274명 창출 목표

이미란 기자 | 입력 : 2024/02/29 [15:47]

[플러스코리아=이미란 기자]정읍시가 일차리정책 추진의 컨트롤 타워인 일자리정책 추진단을 확대 운영한다. 

 

시는 지난해 일자리정책추진단을 출범해 일자리창출 8570명을 목표로 업무를 추진했다. 그 결과 9447명의 일자리를 창출해 목표 인원보다 877명 초과달성하는 성과를 거뒀다.

 

시는 올해 일자리 창출에 더욱 박차를 가하기 위해 일자리정책 추진단을 기존 10개부서·직원 12명에서, 13개 부서·직원 15명으로 확대 구성했다. 경제회복에 발맞춰 고용 창출을 위한 본격적인 일자리 지원에 나서겠다는 취지다.

 

29일 일자리정책추진단은 단장인 송금현 부시장을 비롯해 각 부서장, 정읍고용복지플러스센터, 전북과학대 산학협력단, 취업중개센터, 청년지원센터 4개 유관기관이 참석해 1차 회의를 가졌다.

 

이 자리에서는 올해 일자리 창출 목표를 1274명으로 세우고, 운영계획과 주요사업을 소개하고 일자리 추진상황을 공유하는 등 협업체계를 구축했다.

 

이들은 이후 분기별로 추진상황을 점검하고 일자리사업 발굴 안건에 대해 토의할 예정이다.

 

송금현 부시장은 앞으로 일자리정책추진단을 통해 저소득층, 경력단절, 노인, 장애인 등 취업 취약계층 일자리를 적극 발굴하겠다특히 일자리 미스매칭으로 인한 구인난을 해결하고, 시민 맞춤형 일자리를 창출하는 등 일자리정책을 종합적으로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올해 새로 시작한 성장-업 일자리 등 다양한 일자리 사업을 추진해 2월 현재 7369명의 일자리를 창출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정읍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유채꽃 피어난 담양의 비밀 정원을 발견하세요
1/23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