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정읍시, 농업·농촌 및 식품산업 발전계획 수립 용역 중간보고회 개최

- 지역 특성에 맞는 지속가능한 농업발전 방안 마련 박차

이미란 기자 | 기사입력 2023/12/01 [16:30]

정읍시, 농업·농촌 및 식품산업 발전계획 수립 용역 중간보고회 개최

- 지역 특성에 맞는 지속가능한 농업발전 방안 마련 박차

이미란 기자 | 입력 : 2023/12/01 [16:30]

[플러스코리아=이미란 기자]정읍시는 지난달 28일 농업기술센터에서 ‘2024~2028 정읍시 농업·농촌 및 식품산업 발전계획 수립을 위한 용역 중간보고회를 개최했다.

‘2024~2028 정읍시 농업·농촌 및 식품산업 발전계획은 농업·농촌 및 식품산업 기본법에 근거해 실시하는 법정 의무 계획으로, 지역 여건에 맞는 농업과 농촌의 중장기 비전을 담아 수립하는 지역단위 기본계획이다.

 

시는 지난 5월 용역을 착수한 이후 분과위원회 개최(8개 분과), 지역주민 설문조사 실시(822), 각 분야별 농업관련 단체와 면담 실시(23개 단체) 등 농업·농촌 현장의 목소리를 반영한 구체적인 계획 수립을 위해 힘쓰고 있다.

 

이날 보고회에는 이학수 시장과 지역농·축협 조합장, 농민단체 회장 등 69명이 참석했다.

 

이들은 지역농업네트워크 호남 협동조합 장현욱 팀장으로부터 용역 추진 진행 상황, 농업농촌 현황과 특성을 분석한 비전과 목표, 발전전략 등 부문별 혁신 추진전략에 대한 보고를 받고 토론시간을 가졌다.

 

이학수 시장은 이번 보고회를 통해 정읍의 농업·농촌을 발전시킬 수 있는 핵심적인 사업이 반영되도록 실현 가능한 전략이 담긴 계획이 수립될 수 있도록 노력해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최종 용역완료시 해당 자료는 향후 5년간의 정읍시 농업정책의 기본 자료로 활용될 예정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정읍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웰니스 여행은 봄꽃이 개화한‘ 고흥으로
1/20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