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경주 규모 4.0 지진 ... 현재까지 아무런 피해접수 없어

- 공공민간시설 등 점검 중이나 현재까지 집계된 피해 없어

- 경주시민들 일상과 같이 평온상태 유지

- 주낙영 시장, 유관기관 협력체계 구축, 만일을 대비한 즉각적인 대응 총력 당부

??? ?? | 기사입력 2023/12/01 [06:41]

경주 규모 4.0 지진 ... 현재까지 아무런 피해접수 없어

- 공공민간시설 등 점검 중이나 현재까지 집계된 피해 없어

- 경주시민들 일상과 같이 평온상태 유지

- 주낙영 시장, 유관기관 협력체계 구축, 만일을 대비한 즉각적인 대응 총력 당부

??? ?? | 입력 : 2023/12/01 [06:41]

▲ 경주시청 제공/ 10월 30일 오후

-

경주시가 30일 오전 4:55분경 4.0 규모의 지진이 발생함에 따라 종합상황실을 긴급 가동하고 비상 2단계를 발동하는 등 피해상황 신속 파악 등 즉각적인 대응에 나섰다.

▲ 경주시청 제공/ 10월 30일 오후

또한 시민불안 해소 및 상황종료 시까지 전 직원 1/5 비상근무체제에 돌입했다.

▲ 경주시청 제공/ 10월 30일 오후

지진 발생 새벽부터 종합상황실 등으로 99건의 문의가 있었지만, 아직까지 인적, 물적 등 피해 접수는 단 1건도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 여진은 총 6건이 발생했지만 모두 규모 0.8~1.5 사이이다.

▲ 경주시청 제공/ 10월 30일 오후

또 월성원전, 중·저준위 방사성폐기물처분장 등 원전·방폐장 시설 운영에도 특별한 이상이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 경주시청 제공/ 10월 30일 오후

아울러 재난대책본부가 주축이 되어 읍면동, 문화재 관련기관, 상하수도처리장, 아파트 단지 등 공공·민간시설 전반에 걸쳐 피해사항 점검 중이나 아직까지 단 1건도 없는 것으로 확인되고 있다.

▲ 동궁과월지(2023-11-30 04시56분00초)

경주 황성동에 거주하는 손모씨는“새벽에 4.0 지진으로 몇 초간 다소 불안함이 있었으나 특별한 피해사항도 없이 시민들이 평시와 같은 일상을 유지하고 있는데, 일부 언론에서 지진소식을 전하면서 7년 전의 규모 5.8 지진영상 방영으로 마치 이번 지진이 아주 심각하다는 오해를 할 수 있다.”며 전국적인 관심인 만큼 올바른 지진소식 전달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 분황사(2023-11-30 04시56분00초)

주낙영 시장은“지진 피해는 현재까지 없는 것으로 파악됐지만, 만일을 대비하여소방, 경찰, 기상청, 문화재, 원전 등 관련기관과 협조체계를 구축하고 전 직원1/5 비상근무, 재난안전문자 시스템 재점검 등 신속하고 즉각적인 대비태세를 확립하여 시민안전에 최선의 다해 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경주시는 재난으로 정신적·심리적 고통을 호소하는 시민들을 위해 재난심리지원 프로그램 및 찾아가는 마음안심버스를 적극 활용할 계획이다.

▲ 지진 늦장대응 해명자료

첨성대(2023-11-30 04시56분00초)  

※ 사진자료 8부

※ 안전문자 늦장대응 경북도 해명자료 1부.


원본 기사 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웰니스 여행은 봄꽃이 개화한‘ 고흥으로
1/20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