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인추협,이명수·이용선 의원과 국회서 사랑의일기 가족 작품 전시 및 인성회복 토론회 개최

박상진기자 | 기사입력 2023/03/29 [12:36]

인추협,이명수·이용선 의원과 국회서 사랑의일기 가족 작품 전시 및 인성회복 토론회 개최

박상진기자 | 입력 : 2023/03/29 [12:36]

 

[플러스코리아타임즈 박상진 기자]

 

인간성회복운동추진협의회(이사장 고진광, 이하 인추협)는 오는 4월7일 오후1시부터 4월8일 오후 5시까지 2일간 서울 여의도 국회의사당 국회의원회관 3층 전시실에서 '사랑의 일기 가족 작품 전시회' 및 인성회복 토론회를 개최한다.

 

이번에 전시하는 작품들은 지난해에 개최되었던 '사랑의일기 큰잔치 세계대회' 1차 심사에서 성적이 우수한 응모자를 대상으로 가족 간의 소통과 화합의 기회를 제공한다는 차원에서 가족 작품을 가족이 모두 함께 협동하여 제작하여 출품토록 해 132개 작품을 선정했다.

 

이 행사는 인추협과 국민의힘 이명수의원과 더불어민주당 이용선의원의 공동 개최로 개최되며, 학생, 학부모, 인추협 임원, 국회의원, 후원기업 대표, 사랑의 일기 가족 등 많은 인사가 참석할 예정이다.

 

4월 7일 오후 1시 30분에 사랑의 일기 가족 작품 전시회 개장식 행사와 함께 오후 1시 50분에 인추협의 인간성회복운동의 일환으로 사랑의 일기장 300만부 보내기 실천 운동을 선포한다. 오후 2시 20분에는 국회의원회관 2층 제2간담회실에서 ‘인간성회복을 위한 범국민운동 토론회’도 개최되며 행사에 참석한 학생과 학부모들은 국회의사당과 국회박물관을 견학한다. 

 

이 행사를 주관하는 인추협 고진광 이사장는 “인추협이 지향하는 사회 공동선 추구의 일환으로 ‘건강한 가정, 건강한 사회, 건강한 나라’를 위해 우선 가족의 몸과 마음의 건강이 최우선되어야 한다는 생각으로 가족 작품을 제작하게 하였으며 가족 작품의 주제는 우리 가족, 안전, 환경, 통일, 자유 주제로 제시했다”고 말했다.

 

이어 2시20분부터 국회의원회관 제2간담회실에서 모든 국민의 인간성회복을 위한 작은 행동으로 ‘사랑의 일기 운동은 인간성 회복운동이다’라는 주제로 인간성회복을 위한 범국민운동 토론회도 개최한다.

 

이번 토론회에서는 주훈지 경기물류고등학교 교장과 김숙희 용인동백중학교 교사가 ‘가정 및 학교에서의 일기쓰기 교육의 현황과 문제’를 발제하고 ‘사랑의 일기 운동의 확산 방안’에 대해 정대용 인생기록연구소장외 3명의 토론자가 토론을 진행한다.

 

인추협은 지난 1990년부터 우리 사회의 인간성회복 방안으로 사랑의 일기쓰기 운동을 펼치고 있다. 사랑의 일기 운동은 부모의 아동학대 살인사건, 학교폭력사건 등 우리 사회의 황폐한 인간성을 바로 세우는 공동선 추구를 목적으로 시작한 시민운동이다.

국회, 경기도, 충남을 취재합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유구색동수국정원, 한국관광공사 6월 가볼 만한 곳 선정
1/23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