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정읍시, 생애 최초 주택구입 취득세 감면제도 확대

- 소득 관계없이 12억원 이하 주택 취득세 최대 200만원 환급

이미란 기자 | 기사입력 2023/03/21 [11:45]

정읍시, 생애 최초 주택구입 취득세 감면제도 확대

- 소득 관계없이 12억원 이하 주택 취득세 최대 200만원 환급

이미란 기자 | 입력 : 2023/03/21 [11:45]

정읍시가 생애 최초 주택 구매자에 대한 취득세 감면 혜택을 확대 시행한다.

 

시는 지방세특례제한법 개정안이 최근 공포·시행됨에 따라 생애최초 주택 취득감면을 통해 미감면된 상태로 납부한 지방세에 대해 신속한 환급과 추가 신청을 받는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12억 이하의 주택을 매입하는 생애 최초 주택 구입자는 소득에 상관없이 취득세를 최대 200만원 한도로 감면해 준다. 

 

생애 최초 주택구입이란 취득일 현재 본인과 배우자가 주택을 소유한 사실이 없던 사람이 주택을 구입하는 것을 말한다.

 

기존에는 연소득 합산 7,000만원 이하 가구 중 3억원(수도권 4억원) 이하 주택을 생애 최초 구매할 때만 취득세의 50%(15,000만원 이하 100%) 감면 혜택이 있었으나 이런 기준을 개편해 수혜 대상을 확대했다.

 

감면 확대는 지난해 621일 이후 생애 최초로 주택을 취득하는 경우부터 소급 적용된다. 이미 취득세를 납부한 납세자들은 경정청구를 통해 환급받을 수 있다.

 

시는 신속·정확한 환급을 위해 특례대상자로부터 감면신청서와 경정 청구서를 제출받아 감면요건 부합 여부를 검토한 후 즉시 환급 조치할 계획이다.

 

또한, 종전의 규정에 따라 감면을 신청해 이미 감면받은 납세자 중 감면액이 상향되어 추가적 환급이 필요한 경우에는 직권으로 환급을 진행할 예정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정읍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웰니스 여행은 봄꽃이 개화한‘ 고흥으로
1/20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