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불후의 명곡' 천상계 고음종결자 특집! 진주-바다-신영숙-박민혜-윤성-이보람 출격!

김사랑 기자 | 기사입력 2023/01/27 [10:28]

'불후의 명곡' 천상계 고음종결자 특집! 진주-바다-신영숙-박민혜-윤성-이보람 출격!

김사랑 기자 | 입력 : 2023/01/27 [10:28]

 

 

KBS ‘불후의 명곡’에 천상계 고음 종결자들이 모여 우열을 가린다. 천상계 고음 종결자들의 ‘퀸’이 탄생한다.

 

오는 28일(토) 방송되는 KBS 2TV ‘불후의 명곡’ 591회는 ‘천상계 고음종결자’ 특집으로 꾸며진다. 이번 특집에는 내로라하는 고음 종결자인 진주, 바다, 신영숙, 빅마마 박민혜, 윤성, 이보람 등이 출전해 자신만의 목소리를 뽐낸다.

 

진주는 윤복희의 ‘여러분’, 바다는 김아중이 부른 ‘Maria’를 선곡했다. 또, 신영숙은 인순이 ‘거위의 꿈’, 빅마마 박민혜는 아이유의 ‘좋은 날’, 윤성은 박완규 ‘천년의 사랑’, 이보람은 조수미의 ‘나 가거든’을 재해석해 무대를 꾸밀 예정이다. 고음 특화된 이 곡을 고음 종결자 디바들이 어떻게 소화할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특히, 이번 라인업에 이름을 올린 아티스트들은 각자 특색 넘치는 고음의 소유자다. ‘불바다 고음’ 바다부터 ‘교과서 고음’ 박민혜, ‘소울 고음’ 진주, ‘뮤지컬 고음’ 신영숙, ‘전통 록 고음’ 윤성, ‘오열 고음’ 이보람까지 각기 특징이 다른 고음을 감상하는 것 역시 관전 포인트가 될 전망이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박민혜는 당당한 표정으로 “공주들아 결투를 신청한다”고 선전포고하며 경연 분위기를 뜨겁게 달궜다는 후문.

 

가요계 최강 고음 종결자들이 총출동한 이번 특집에서 과연 최종 우승 트로피는 누가 들어올릴지 귀추가 주목된다. 고음 종결자들을 평정할 진짜 ‘고음 퀸’의 탄생이 기대를 모은다.

 

매회 다시 돌려보고 싶은 레전드 영상을 탄생시키는 '불후의 명곡'은 매주 토요일 오후 6시 10분 KBS2TV에서 방송된다.

 

사진제공 | 불후의 명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웰니스 여행은 봄꽃이 개화한‘ 고흥으로
1/20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