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올해 마지막 일몰 오후 5시23분-새해 첫 해돋이 오전 7시 26분

안기한 | 기사입력 2022/12/30 [21:30]

올해 마지막 일몰 오후 5시23분-새해 첫 해돋이 오전 7시 26분

안기한 | 입력 : 2022/12/30 [21:30]

31일 해넘이 시각과 새해 첫날 해돋이 시각. [기상청 제공.]



2022년 올해 마지막 일몰과 2023년 새해 첫 일출은 전국 어디서나 볼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이번 주말 동해안은 대체로 맑을 것으로 전망된다.

다른 지역은 낮은 고도에 구름이 끼겠으나 해가 지는 것과 뜨는 것을 구름 사이로 볼 수 있는 정도겠다.

서울 기준 올해 마지막 일몰 시각은 오후 5시 23분, 새해 첫 일출 시각은 오전 7시 47분이겠다.

새해 첫 해돋이를 가장 먼저 볼 수 있는 곳은 독도로 오전 7시 26분에 해가 뜨는 것을 볼 수 있겠다. 한반도 내에선 울산 간절곶과 방어진 일출시각이 오전 7시 31분으로 제일 일찍이겠다.


원본 기사 보기:미디어저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유구색동수국정원, 한국관광공사 6월 가볼 만한 곳 선정
1/23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