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을 정취 물씬~ ‘제15회 정읍 구절초 꽃축제’ 16일까지 진행

- 3년 만에 대면 행사…축하공연·체험·먹거리장터 등 다채로운 행사‘풍성’

이미란 기자 | 기사입력 2022/09/30 [20:15]

가을 정취 물씬~ ‘제15회 정읍 구절초 꽃축제’ 16일까지 진행

- 3년 만에 대면 행사…축하공연·체험·먹거리장터 등 다채로운 행사‘풍성’

이미란 기자 | 입력 : 2022/09/30 [20:15]

여행 명소이자 출사 명소로 이름나 있는 전라북도 제 1호 지방 정원 정읍 구절초 지방 정원에서 15회 구절초 꽃축제가 진행되고 있다.

 



코로나19로 중단됐다가 3년 만에 대면 행사로 열린 이번 축제는 1일 개막식(개장 929)을 시작으로 오는 16일까지 진행된다.

 

개막식에서는 지방 정원 개장을 알리는 선포식 진행과 함께 인기가수 김용림, 최성수, 박강성, 해바라기 등이 출연하는 축하공연이 펼쳐졌다.

 

이번 축제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지친 관광객과 시민의 마음을 위로하기 위해 다양한 행사 프로그램으로 새로운 변화를 시도한다.

 

특히, 치유와 건강, 향기를 주제로 한 참여형 신규 프로그램을 도입하고, 들꽃정원과 참여정원, 물결정원, 출렁다리 등 지방 정원의 자연환경을 최대한 축제자원으로 활용했다.

 

가장 눈에 띄는 프로그램은 솔숲 잠, 족욕 체험, 향기 치유체험, 온열치료 체험이다. 축제장을 찾아온 방문객들에게 건강과 치유 등 심리적 위로를 제공한다는 의미의 행사다.

 

전망대에 꽃 포토존을 설치해 추억을 남길 수도 있으며, 스마트폰 사진 무료 인화 서비스를 통해 축제장을 찾은 방문객들에게 잊지 못할 추억을 선물할 계획이다.

 

또 사진 촬영도 하고 상금도 받을 수 있는 구절초 사진 공모전등 구절초 꽃길을 걷는 도중 소소한 즐거움과 낭만을 느낄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선보인다.

 

축제장 중앙에 자리한 광장에서는 가을 서정과 구절초 풍경에 조화로운 감성 위주의 음악공연을 선보일 예정이다.

 

또한, 공연자와 관광객이 함께 어울리고 소통하는 익살스러운 길거리 퍼포먼스와 어린이를 위한 마술공연, 꽃 열차, 페이스 페인팅 프로그램도 진행된다.

 

MZ 세대 입맛을 사로잡을 푸드트럭과 음식 장터, 농특산물 먹거리장터는 관광객의 허기를 채우기에 충분하다.

 

이학수 시장은 구절초꽃 축제가 명실상부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가을 축제로 자리 잡은 만큼 정읍의 맛과 편안한 교통, 넉넉한 인심을 느끼고 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가을의 낭만과 아름다움을 맘껏 담아가는 여행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정읍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푸른 바다와 어우러진 국화길, 완도에만 있다
1/23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