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여수해경, 수난구호 위험 예보‘예방 강화’단계 발령

제4호 태풍 에어리 북상에 따른 태풍 영향권으로 강한 바람 및 높은 파고 유의 당부

윤진성 기자 | 기사입력 2022/07/01 [18:04]

여수해경, 수난구호 위험 예보‘예방 강화’단계 발령

제4호 태풍 에어리 북상에 따른 태풍 영향권으로 강한 바람 및 높은 파고 유의 당부

윤진성 기자 | 입력 : 2022/07/01 [18:04]

 



여수해양경찰서는 “4일부터 제주와 남해안이 제4호 태풍 에이리의 영향권에 들어갈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3일부터 수난구호 위험 예보 예방 강화’ 단계를 발령한다고 밝혔다.

 

기상청 예보에 따르면 오늘 오전 9시 일본 오키나와 남남동쪽 약 760km 부근 해상에서 제4호 태풍 에어리(AERE)가 발생하여 북상함에 따라 4~5일 제주와 남해안 등이 태풍 영향권에 들어갈 것으로 예상된다.

 

여수해경은 위험예보를 발령함에 따라 각 부서 해양사고 예방 및 즉응 태세를 확립하고 관계기관 및 협회 등에 태풍정보와 함께 사고 위험성을 알려 태풍에 따른 해양사고 예방에 총력을 다할 방침이다.

 

특히강한 바람과 높은 파고에 의한 여수·광양항 내 정박지 선박 주묘 등 대형 해양사고 발생 대비 해양수산청항만공사 등 관계기관과 긴밀한 협조 체계를 구축하여 미리 사고를 예방하고자 한다.

 

여수해경은 기상악화 등의 사유로 사고 개연성이 높아지는 특정 징후 발생 시 위험성을 2단계인 예방과 예방강화로 구분하여 국민에게 알려 해양사고를 선제적으로 예방하기 위한 수난구호 위험 예보제를 지난 4월부터 시행 중이다.

 

여수해경 관계자는 우리나라 상륙이 예상되는 올해 첫 태풍이 북상중임에 따라 각 관계기관과 협업 체계를 유지하여 태풍에 따른 피해예방에 최선을 다하겠다며 해양종사자들이 사고 경각심을 갖고 안전에 최대 유의해 주길 당부한다고 밝혔다윤진성기자

이메일:js-2158@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장흥 물축제, ‘무더위 정조준’ 9일 간의 대장정 시작
1/23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