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정읍시, 토양분석 연구사업으로 탄소 저감·과학영농 실현!

- 논·밭·과수원 적정 양분관리로 튼튼한 토양 만들기 ‘박차’

이미란 기자 | 기사입력 2022/05/18 [19:31]

정읍시, 토양분석 연구사업으로 탄소 저감·과학영농 실현!

- 논·밭·과수원 적정 양분관리로 튼튼한 토양 만들기 ‘박차’

이미란 기자 | 입력 : 2022/05/18 [19:31]

정읍시가 탄소 저감 농업 실천과 안전 농산물 생산을 위해 농촌진흥청 국립농업과학원과 공동으로 토양분석 연구사업을 추진한다.

 

토양분석 연구사업은 토양 내 영양상태를 확인해 적정량의 시료를 사용할 수 있게 하고 이를 통해 농경지 탄소배출을 줄이면서 농가 경영비 부담 절감에도 도움을 주는 사업이다.

 

특히 농경지의 양분분포와 비옥도 변화 확인을 통해 부족한 비료 성분을 토양에 공급하면 농작물 생산성이 향상되고 토양 염류집적도 예방할 수 있다.

 

올해로 4년째 추진하고 있으며 2019년부터 2021년까지 3년간 2,100여 점을 분석했다. 올해는 논, , 과수원 등 토양특성(평탄, 비평탄)을 고려해 대표 필지 705점을 분석할 계획이다.

 

분석항목은 토양산도와 유기물, 유효인산, 이온성 양이온(칼륨, 칼슘, 마그네슘), 전기전도도(EC) 등이다.

 

토양분석 결과는 토양환경 정보시스템인 흙토람(http://soil.rda.go.kr)을 통해 누구나 지역별로 실시간 농경지의 양분분포와 비옥도 변화를 확인할 수 있다.

 

시는 이번 연구사업의 결과는 비료 절감을 위한 농업정책 수립 자료와 친환경농업 실천을 위한 토양관리 영농지도 자료로 활용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안전하고 품질 좋은 농산물 생산을 위해서는 체계적인 양분관리가 중요하다앞으로도 축분 액비, 농약 잔류 분석 등을 통해 친환경농업을 실천할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정읍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포토뉴스] - 담양군 ‘달빛여행정원’, 장미꽃 만발
1/23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