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강릉시, ‘겨울철 복지사각지대 발굴 민관협력 아웃리치’ 활동

윤진성 기자 | 기사입력 2022/01/17 [08:06]

강릉시, ‘겨울철 복지사각지대 발굴 민관협력 아웃리치’ 활동

윤진성 기자 | 입력 : 2022/01/17 [08:06]

▲ 강릉시, ‘겨울철 복지사각지대 발굴



강릉시와 강릉종합사회복지관은 주거취약계층이 많이 거주하는 여관, 여인숙이 밀집된 교2동과 옥천동 일대를 다니며 복지사각지대 발굴을 위한‘아웃리치’활동을 벌였다.


‘아웃리치’란 대상자가 있을 법한 장소를 찾아다니며 긴급서비스를 제공하거나 기관으로 찾아올 수 있도록 유도하는 사회복지 현장 실천 방법 중의 하나이다.

아웃리치 활동은 종합사회복지관, 희망복지지원단, 교2동, 옥천동주민센터, 자원봉사자 등 12명이 참여했으며 중부지구대와 숙박업소,취약계층이 많이 이용하는 편의점을 방문해 신고 방법에 대해 안내하고 리플렛과 홍보물품을 배부했다.

한승률 복지정책과장은“복지사각지대 발굴 전 단계인 발견을 위해서는 시민 모두가 어려운 이웃에 대한 관심을 가지고 특히 민·관이 협력해야만 주민생활현장의 공공서비스 기능이 강화될 수 있다”고 강조했다.윤진성기자

이메일:js-2158@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감곡면 동곡마을, 함박웃음 닮은 작약꽃 ‘활짝’
1/23
연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