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상주시]상주시 ↔ 울릉크루즈(주) 간 업무협약 체결

- 지역 농특산물 홍보 촉진 및 시민 편익 증진을 위한 상생협력 -

유범수 기자 | 기사입력 2021/12/01 [17:18]

[상주시]상주시 ↔ 울릉크루즈(주) 간 업무협약 체결

- 지역 농특산물 홍보 촉진 및 시민 편익 증진을 위한 상생협력 -

유범수 기자 | 입력 : 2021/12/01 [17:18]

 

상주 시민들은 앞으로 울릉도 여행을 보다 저렴한 비용으로 편안하게 다녀올 수 있게 됐다.

 

상주시와 울릉크루즈(주)는 지난 30일 울릉크루즈 선상회의실에서 강영석 상주시장과 조현덕 울릉크루즈(주) 대표 등 20여 명이 참석한가운데 “상주시와 울릉크루즈(주) 간의 상호협력 및 상생발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상주시 농특산물의 홍보·판촉, 상주 시민의 관광 편익 증진을 위해 마련됐다.

 

협약서에 따르면 울릉크루즈(주)는 상주 시민 선박 요금 20% 할인과운송·숙박 등의 편의시설 이용 협력, 울릉도 대표 특화상품 개발, 울릉도 방문 상주 시민 맞춤형 연수·교육 프로그램 등을 제공한다. 상주시는 시민 대상 울릉크루즈 홍보, 상주 시민 복지 및 역량 강화 교육·연수 시 울릉크루즈와 협력, 상주시 농특산물 홍보·판매 등에 대한 업무를 수행한다.

 

조현덕 대표는 “울릉크루즈 발전을 위해 관심과 배려를 아끼지 않은 상주시에 감사드리며, 상주 시민의 편안한 울릉도 여행을 위해 최선의 서비스를 다하겠다”고 밝혔다.

 

강영석 상주시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상주 시민들이 우리 땅 울릉도와 독도에 관한 역사·문화적 가치를 새롭게 인식하는 계기가 되고, 전국의 여행객들에게 상주 농특산물도 많이 홍보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울릉크루즈(주)는 포항 영일만항과 울릉도 사동항을 오가는 여객선사로 2만 톤 급의 카페리선 “뉴씨다오펄호”를 매일 왕복 운항하고 있다.

 

뉴시다오펄호는 모든 객실이 침실로 이루어져 있고, 특히 대형 여객선이라 파도와 풍랑에 따른 뱃멀미와 결항 걱정을 덜어주어 울릉도를 찾는상주 시민에게 편안한 휴식과 즐거운 여행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의왕 백운호수, 아름다운 겨울 정취
1/23
연재
광고